산업 제 1134호 (2017년 08월 23일)

매일유업, 카페라떼 20주년 맞아 ‘마이카페라떼’로 브랜드명 변경


(사진) ‘마이카페라떼’ 제품 라인업. /매일유업 제공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매일유업은 카페라떼 출시 20주년을 맞아 브랜드명을 ‘마이카페라떼’로 변경하는 등 전면 리뉴얼을 단행했다고 25일 발표했다.

매일유업은 마이카페라떼 패키지 디자인을 기존 제품의 아이덴티티는 유지하되 젊고 트렌디한 느낌의 스키니컵 형태로 바꿨다. 모든 품목의 용량은 220mL로 기존 대비 10% 늘렸다.

매일유업은 또한 달지 않고 깔끔한 커피 맛을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의 커피 취향을 반영해 설탕 함량을 기존 제품 대비 30% 줄인 마이카페라떼 ‘마일드 로어슈거’를 새롭게 선보인다.

마이카페라떼는 이에 따라 기존 마일드 카페라떼, 카라멜 마끼아또, 너트카푸치노, 벨기에 초콜릿라떼, 제주 녹차라떼 등 총 6개 제품으로 출시된다.

1997년 국내 최초로 선보인 컵 커피 카페라떼는 커피와 우유가 잘 어우러진 부드러운 맛과 ‘사랑한다면 카페라떼처럼’이라는 브랜드 슬로건으로 오랜 기간 사랑받아온 스테디셀러 제품이다.

새로운 마이카페라떼는 9월 1일 이후 편의점, 슈퍼마켓, 대형마트 등의 유통채널에서 만나볼 수 있다. 권장 소비자 가격은 1600원(220mL)이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국내 컵커피 시장의 시초인 카페라떼 출시 20주년을 맞아 전면 리뉴얼을 단행했다”며 “소비자와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광고 및 프로모션을 전개해 컵 커피 시장을 대표하는 리딩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choies@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7-08-25 11:06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8.09
통권1191
Business 통권1191호 이미지
'스파오' 성공 스토리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