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112호 (2017년 03월 22일)

동국제약, 조영제 사업부문 분사 후 별도법인 설립

조영제 전문회사 ‘동국생명과학’ 신설…전문성 강화 효과 기대

(사진) 서울 강남의 동국제약 본사. /동국제약 제공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동국제약이 조영제 전문회사를 설립해 전문성 강화와 수익성 개선을 도모하기로 했다.

동국제약은 물적분할을 통한 조영제 사업부문의 분사를 결정했다고 21일 공시했다. 분할 후 존속회사는 ‘동국제약’이며 신설 회사의 이름은 ‘동국생명과학(가칭)’이다.

이번 회사 분할 안건 승인을 위한 임시 주주총회는 4월 28일 열린다. 분할기일은 5월 1일로 예정됐다.

신설회사인 동국생명과학은 조영제 부문 전문성을 강화함과 동시에 독립적 경영을 통한 책임 경영 체제를 구축할 예정이다. 아울러 올해 조영제를 사용하는 진단장비 사업에도 새롭게 진출, 매출과 수익성을 증대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동국제약의 조영제사업 부문은 지난해 400억원대의 매출을 기록했다. 올해에는 진단장비까지 더해져 500억원 이상의 매출을 거둘 전망이다. 동국생명과학은 향후 자체 생산 설비와 인프라 구축 후 진단 의약품 및 장비 전문기업으로서 IPO도 추진할 계획이다.

동국제약 관계자는 “조영제 관련 매출의 30% 이상이 해외에서 이뤄지고 있다”며 “조영제 분야에서의 국내 1위 경쟁력을 바탕으로 꾸준히 성장 중인 글로벌 시장에서도 진검승부를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choies@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7-03-21 11:51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배너
콘텐츠 제작문의
파리바게트
파리바게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