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154호 (2018년 01월 10일)

동아에스티, 아스트라제네카와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사진) 강수형(왼쪽) 동아에스티 부회장과 쿠마 스리니바산 아스트라제네카 대외협력부문 부사장이 10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된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공동연구 계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동아쏘시오홀딩스 제공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동아에스티는 10일(현지 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에서 영국의 제약바이오 기업인 아스트라제네카와 혁신적 면역항암제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발표했다.

동아에스티는 아스트라제네카가 연구 중인 세 가지 면역항암제 타깃에 대한 선도물질 및 후보물질을 도출하는 물질탐색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하게 된다. 연구를 통해 도출되는 모든 지적재산과 특허를 공동 소유하며 별도의 합의를 통해 양사가 전용실시권을 사용할 수 있다.

동아에스티는 혁신적 의약품 개발을 위해 초기단계부터 외부 기관과의 개방형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수잔 갈브레이스 아스트라제네카 혁신의약품 개발부문 항암사업부 부사장은 "공동연구로 양사가 관심을 갖고 있는 항암제 개발에 대해 각각의 전문역량을 발휘해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가장 효율적 방법으로 새로운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쿠마 스리니바산 아스트라제네카 대외협력부문 부사장은 "동아에스티는 신약 개발 및 면역항암제 개발에 대해 다년간의 실적을 갖고 있는 회사"라며 "공동연구를 통해 이룩하게 될 성과물에 대해 많은 기대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윤태영 동아에스티 연구본부장은 "동아에스티의 연구 역량과 아스트라제네카의 항암제 개발 경험이 훌륭한 시너지를 만들 것으로 기대한다"며 "더 좋은 약을 더 많은 환자에게 더 빨리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수형 동아에스티 부회장은 "동아에스티의 면역항암제 분야 R&D역량을 인정받아 글로벌 제약바이오기업과 공동연구를 진행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공동연구에 대한 전폭적 지원과 협력을 통해 혁신적 후보물질을 도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choies@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8-01-11 12:38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