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179호 (2018년 07월 04일)

두산중공업, 국내 최대 해상풍력 개발 나선다

[위클리 이슈 : 기업]
- 삼성전자, 美서 ‘QLED & 어드밴스트 디스플레이 서밋’ 개최
- 세정그룹, 패션·외식·여가 한곳에…복합 쇼핑몰 ‘동춘175’ 오픈




[한경비즈니스=차완용 기자] 현대중공업이 국내 최대인 ‘8MW (메가와트)급 대용량 해상 풍력발전 시스템’ 개발에 나선다. 8MW는 5000가구에 전기를 공급할 수 있는 규모다.

두산중공업은 6월 28일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이 국책 과제로 추진하는 8MW급 대용량 해상 풍력발전 시스템 개발 사업의 주관 업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과제는 두산중공업을 비롯한 국내 5개 산·학·연이 함께 참여해 약 48개월간 수행할 예정이고 총사업비는 약 550억원 규모다.

두산중공업은 8MW급 모델의 설계·제작·실증을 총괄하며 휴먼컴퍼지트가 블레이드 제작, 세일종합기술공사가 하부구조물 설계·제작을 맡는다. 또한 재료연구소가 블레이드 설계 지원·시험, 서울대 산학협력단이 블레이드 소음 저감을 각각 맡을 예정이다.

이번에 개발하는 풍력발전 시스템은 국내 최대 용량이자 평균 풍속 초속 10m에서 8MW의 출력을 내고 평균 풍속 초속 6.5m에서도 이용률이 30%를 넘는 고효율 제품이다.

풍속 초속 70m의 극한 환경에서 견디는 내구성을 갖춰 태풍이나 저풍속이 빈번한 국내 환경에 적합하다. 설치와 전력 연계 비용이 적게 들어 전력 생산단가도 낮출 수 있다.

목진원 두산중공업 파워서비스 BG장은 “기존 보유 중인 3MW, 5.5MW에 더해 대용량인 8MW급 모델까지 풍력발전 라인업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면서 “개발이 완료되면 대형화 추세인 해외 풍력발전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현재 해외 모델이 절반 이상 점유 중인 국내시장에서도 국산 설비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삼성전자
美서 ‘QLED & 어드밴스트 디스플레이 서밋’ 개최



삼성전자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6월 27일부터 이틀간  ‘QLED & 어드밴스트 디스플레이 서밋’ 행사를 열고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과 로드맵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이번 서밋은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로 꼽히는 △8K △퀀텀닷 △시네마 LED △마이크로 LED 기술 △HDR10+ & 마스터링 툴 등 총 5개의 세션으로 나눠 진행됐다.

삼성전자는 관련 업체들의 다양한 시연을 통해 삼성 QLED TV의 기술력을 검증할 수 있도록 했다.

퀀텀닷 소재 업체인 나노시스는 번인(색상 누락이나 잔상이 남는 현상) 없는 QLED의 차별화된 기술력을 선보였고 화질 전문 업체인 스펙트라칼은 삼성 QLED TV에 새롭게 탑재된 캘리브레이션(색의 정확도를 높이기 위한 교정 작업) 기능을 시연해 눈길을 끌었다.

◆ 세정그룹
패션·외식·여가 한곳에…복합 쇼핑몰 ‘동춘175’ 오픈



세정그룹이 복합 유통업에 진출한다. 세정그룹은 경기도 용인시에 복합 생활 쇼핑 공간 ‘동춘175’를 7월 7일 공식 오픈한다고 밝혔다.

동춘175는 세정그룹이 운영하는 패션 브랜드를 비롯해 외식과 여가를 함께 즐길 수 있는 복합 쇼핑몰로 꾸며졌다. 총면적 9256㎡(약 2800평) 규모로 ‘높은동’과 ‘낮은동’으로 나뉘어 있다.

동춘175는 1974년 세정의 1호 물류센터가 둥지를 튼 곳으로 2009년부터 팩토리 아울렛으로 운영됐다. 이번 쇼핑몰을 만들면서 기존 건물을 다 허물지 않고 공간을 재생하는 업사이클링을 통해 자연 친화적인 건축을 선보였다.

cwy@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8-07-03 11:41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8.09
통권1191
Business 통권1191호 이미지
'스파오' 성공 스토리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