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제 1177호 (2018년 06월 20일)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 “미래 파트너는 중국…AI·IT 기업과 자율주행 협업”

[위클리 이슈]
-조현식 한국타이어월드 부회장, 신성장 동력으로 수입차 전문 정비 사업 육성
-손태승 우리은행장, 하반기 점포 혁신 실험…1개 거점에 소규모 지점 배치


(사진)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 /한국경제신문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현대차그룹이 인공지능(AI) 등 첨단 기술을 보유한 중국 기업과의 협업을 바탕으로 현지 미래차 시장 선점에 나선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에서 6월 13일 열린 전자제품 박람회 ‘CES 아시아 2018’에서 이 같은 계획을 발표했다. 정 부회장은 “중국은 기업의 열정과 신기술에 개방적인 고객에 힘입어 모빌리티(이동 수단) 기술혁신을 선도하고 있다”며 “현대차도 혁신적 미래 모빌리티 기술을 개발하는 데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는 2013년 설립한 스타트업(신생 벤처) 딥글린트와 함께 자율주행 관련 기술을 개발한다. 딥글린트는 AI를 적용한 영상 인식 기술을 보유 중이다.

현대차는 중국 최대 인터넷 기업 바이두의 자율주행차 연구 사업 ‘아폴로 프로젝트’에도 참여한다. 아폴로 프로젝트에는 다임러·포드·베이징자동차·보쉬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와 부품사는 물론 마이크로소프트 등 정보기술(IT) 기업도 참여 중이다. 현대차는 이 프로젝트를 통해 중국 도로 환경에 최적화한 자율주행 기술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아차는 IT 기업 텐센트가 운영하는 중국 최대 음원 사이트 QQ뮤직과 함께 중국 맞춤형 인포테인먼트(차량 내 정보나 오락거리를 제공하는 기능)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다. 탑승자의 말을 해석해 차량 내 오디오 등을 자동으로 작동하는 시스템이다.

정 부회장은 “지난 100년보다 앞으로 10년의 기술 발전이 산업을 더욱 많이 바꿀 것”이라며 “우리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기업들과 힘을 모으겠다”고 강조했다.

◆조현식 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 부회장, 수입차 전문 정비 사업 육성


(사진) 조현식 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 부회장. /한국경제신문

한국타이어그룹이 수입차 전문 정비 사업에 관한 투자를 늘리고 있다. 조양래 한국타이어그룹 회장의 장남인 조현식 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 부회장이 해당 사업을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플라잉모터스는 최근 타이어프로(청량리점)의 자동차 수리업 관련 영업 자산을 약 5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완료했다. 플라잉모터스는 또한 라임모터스의 자동차 수리업 관련 자산을 3억2000만원에 사들이는 계약을 체결했다. 인수 자금은 플라잉모터스 지분 100%를 보유한 HK오토모티브가 대기로 했다.

HK오토모티브는 조 부회장이 이끄는 한국타이어월드와이드의 100% 자회사다. HK오토모티브는 4월 수입차 정비 업체 넥스젠아이앤씨를 6억원에 사들이기도 했다.

◆손태승 우리은행장, 하반기 점포 혁신 실험…1개 거점에 소규모 지점 배치


(사진) 손태승 우리은행장. /한국경제신문

손태승 우리은행장이 하반기부터 ‘허브 앤드 스포크(Hub & Spoke)’ 전략을 바탕으로 점포 혁신 실험에 나선다. 일정 지역을 중심으로 1개의 거점(허브) 지점과 4~5개의 소규모(스포크) 지점을 두겠다는 전략이다.

손 행장은 우선 수도권 외곽을 중심으로 실험에 나선다. 비대면 채널이 확산되면서 점포 수가 줄고 있지만 지역 밀착 영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영업점 수는 2015년 말 934개에서 2016년 말 894개, 지난해 말 876개로 감소세다. 온라인 뱅킹과 스마트폰 뱅킹이 늘면서 점포를 찾는 소비자가 줄어든 때문이다.

손 행장은 “지역별 특성에 맞춰 영업 채널을 거점화하는 방식으로 소비자의 편의와 점포 효율성을 높일 것”이라며 “하루 방문객이 10명도 안 되는 일부 점포는 근무 인력을 절반으로 줄인 소규모 지점으로 바꾸겠다”고 말했다.

choies@hankyung.com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8-06-19 11:15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8.09
통권1191
Business 통권1191호 이미지
'스파오' 성공 스토리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