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셜 제 1170호 (2018년 05월 02일)

SPC그룹 파스쿠찌, 이탈리아 정통 에스프레소 브랜드

[스페셜 리포트]
-이탈리아 특색 살린 메뉴로 차별화…첫 브랜드 리뉴얼로 가맹 사업 강화 나서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파스쿠찌는 1883년 안토니오 파스쿠치가 창업한 브랜드로, 고유의 블렌딩과 로스팅 기법을 기반으로 24개국에 진출한 글로벌 커피 브랜드다.

국내에서는 파리바게뜨·배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 등을 운영하며 프랜차이즈업계를 선도 중인 SPC그룹이 2002년 본격 론칭했다.

파스쿠찌는 에스프레소의 고향인 이탈리아 커피의 정통성을 지키기 위해 현지에서 직접 로스팅한 품질 좋은 원두를 사용한다. 다크 초콜릿의 진한 달콤함과 농익은 오렌지필의 산미를 느낄 수 있는 정통 이탈리아 프리미엄 에스프레소를 맛볼 수 있다.

파스쿠찌는 샤케라또·로마노·비체린 등 다양한 에스프레소 응용 메뉴도 제공한다. SPC그룹의 제과제빵 기술로 만든 케이크와 샌드위치 등 국내 최고 수준의 베이커리 메뉴도 갖췄다.

◆SPC그룹의 탄탄한 운영 노하우 접목


(사진) 파스쿠찌 광화문점.

파스쿠찌는 지난해 한국 론칭 15년 만에 처음으로 대대적 브랜드 리뉴얼을 단행했다. 135년 이탈리아 파스쿠찌의 역사와 전통·철학을 살린 인테리어로 공간별 주제를 달리해 브랜드의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도록 구성했다.

2009년부터 가맹 사업을 시작한 파스쿠찌는 전국 33개 원재료 물류 거점에서 배송되는 체계적인 물류 시스템과 SPC그룹 연구·개발 전담 부서 ‘이노베이션 랩’을 통한 지속적 제품 개발, 파리바게뜨 등 6000여 개의 매장을 운영하는 SPC그룹의 탄탄한 운영 노하우 등을 바탕으로 예비 창업자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으며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창업 시 3.3㎡당 투자비는 경쟁 커피 프랜차이즈 대비 10% 이상 낮은 수준이다. 로열티 조건이 유리한 점도 점주들이 손꼽는 파스쿠찌의 강점이다.

파스쿠찌는 예비 창업자들에게 정보와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사업 설명회를 연다. 5월 2일 광주, 5월 3일 대구, 5월 4일 부산에서 각각 열린다.

파스쿠찌 관계자는 “새로운 브랜드 이미지(BI)를 기반으로 가맹 사업 확대에 나설 계획”이라며 “수도권 플래그십 매장 및 특수 상권 매장을 확대하고 다양한 콘셉트의 매장을 선보이는 등 브랜드 가치 제고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choies@hankyung.com

[기사 인덱스]
-불황 속 돋보이는 커피 산업…지난해 원두 수입량 사상 최대
-동서식품 맥심 모카골드, 29년간 커피믹스 1위
-매일유업 바리스타룰스, 프리미엄 컵커피 시장 개척
-빙그레 아카페라, RTD 커피 시장 왕좌 노린다
-한국야쿠르트 콜드브루 by 바빈스키, 매일 배달하는 커피
-일동후디스 노블, 항산화 ‘폴리페놀’ 함유 건강 커피
-스타벅스 리저브, 원산지 선택해 즐기는 스페셜티
-롯데지알에스 엔제리너스커피, 대한민국 대표 커피 전문점
-SPC그룹 파스쿠찌, 이탈리아 정통 에스프레소 브랜드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8-05-01 10:21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