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퍼니 제 1170호 (2018년 05월 02일)

퍼팅 그립처럼 잡고 양팔을 약간 구부려라

[신나송의 골프레슨]
- 우드로 어프로치 샷 잘하는 법 


[한경비즈니스=신나송 프로] 대회 경기에서 간혹 우드를 이용해 그린 주변의 공을 굴리는 골퍼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일명 우드 어프로치다. 이는 풀이 짧거나 잔디 상황이 좋지 않아 웨지를 이용하기 불편하거나 띄우는 어프로치가 부담스러울 때 사용된다.

사진 이승재 기자┃장소 베트남트윈도브스CC┃의상 먼싱웨어




특히 클럽이 길기 때문에 길게 잡는 것보다 짧게 내려잡아야 편하게 스윙할 수 있다. 또 양팔을 ❷처럼 쭉 뻗는 것이 아니라 ❶ 처럼 약간 구부려 잡아야 어깨 힘과 팔 힘을 뺄 수 있다.





우드 어프로치 샷을 할 때는 공을 몸의 중앙이나 중앙 오른쪽에 두는 것이 좋다. 또 그립을 퍼팅 그립처럼 잡아야 한다. 그래야 불필요한 손목 사용을 줄일 수 있다.

[신나송 프로 약력]
2005년 KLPGA 입회(정회원)
2012년 연세대 대학원 스포츠레저학과 재학
2011년 J골프 ‘워비S’시즌3 MC
2012년 SBS골프 ‘용감한 원정대’ MC
2012년 SBS골프 ‘아이러브 골프’ MC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8-05-01 10:19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8.12
통권1203
Business 통권1203호 이미지
2018 대한민국 베스트 로펌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