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line news

'이보다 화려할 순 없다' 뮤지컬 <레베카> 캐스팅 공개

11월 16일부터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

[한경 머니 = 김수정 기자]매 시즌마다 관객들로부터 열광적인 호응을 얻어 온 뮤지컬 <레베카>가 오는 11월 16일부터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다섯 번째 시즌을 시작한다. 한국 공연 총 동원 관객수 67만 명, 평균 객석 점유율 92%에 달하는 뮤지컬 <레베카>는 변함없는 최고의 무대와 막강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하며 2019년 연말 다시 한 번 ‘레베카 신드롬’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뮤지컬 <레베카>는 영화와 원작 소설을 뛰어넘는 감동적인 로맨스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서스펜스 드라마,한번 들으면 잊을 수 없는 강렬한 킬링 넘버들로 구성돼 초연부터 4연에 이르기까지 완벽한 무대를 선사하며, 뮤지컬계 최고의 마스터피스로 인정받아 왔다. 더욱 높아진 완성도로 돌아올 2019 <레베카>의 출연진에 초미의 관심이 집중된다.


[사진 =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이번 공연에서는 초연부터 ‘레베카’를 진두지휘한 전두지휘한 로버트 요한슨(Robert Johanson)연출이 다시금 연출을 맡았으며 손끝에서 전율과 감동을 선사하는 최고의 김문정 음악감독, ‘레베카’부터 ‘웃는 남자’, ‘엑스칼리버’ 등에서 주목받은 제이미 맥다니엘(Jayme McDaniel)안무, 풍성하고 압도적인 무대로 실력을 인정받아온 정승호 무대 디자이너 등 뮤지컬 <레베카>를 4연간 흥행 가도에 올려놓았던 제작진들이 총출동해 환상적인 시너지를 이뤄낼 전망이다.

무엇보다 명불허전 최고의 배우들과 스타들로 이루어진 초특급 캐스팅이 눈길을 끈다. 맨덜리 저택의 소유주이자 영국 최상류층 신사 ‘막심 드 윈터’ 역은 류정한, 엄기준, 카이, 신성록이 맡았고, 누구나 탐낼 만한 매력적인 캐릭터인 맨덜리 저택의 집사 ‘댄버스 부인’ 역에는 신영숙, 옥주현, 장은아가 연기할 예정이다.

맨덜리 저택의 새로운 안주인인 순수하고 섬세한 인물 ‘나(I)’ 역에는 박지연, 이지혜, 민경아가, 레베카의 사촌이자 그녀와 내연 관계를 맺고 있던 인물 ‘잭 파벨’ 역에는 최민철, 이창민이 이름을 올렸다. 그 외에도 문희경, 최혁주, 이소유, 류수화, 최병광, 홍경수, 박진우, 김지욱 ,이종문 등 빈틈없는 탄탄한 캐스트가 출연을 확정 지어 돌아온 <레베카>의 완성도를 한층 끌어올릴 전망이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9-09-03 13:46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9.09
통권172
Business 통권172호 이미지
펫, 특별한 동행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콘텐츠 제작문의
L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