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nance 제 157호 (2018년 06월)

현대카드M포인트 여름휴가 혜택 총정리


[한경 머니 = 배현정 기자] 현대카드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M포인트를 활용해 알뜰하게 휴가를 보낼 수 있는 방법을 공개했다.

M포인트는 현대카드M 계열 카드를 사용할 때 적립되는 포인트로, 업종이나 월 카드 사용 액수에 따라 결제금액의 0.5~4%가 적립된다. 이렇게 적립한 M포인트는 자동차 구매를 비롯해 쇼핑, 외식, 레저, 주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다.

현대카드는 여름휴가를 떠나는 고객들을 위해 우선 20여 곳의 국내 주요 워터파크와 놀이공원에서 특별한 M포인트 사용 혜택을 제공한다.

이천 테르메덴에서는 입장료의 절반을 M포인트로 결제 가능하며, 설악 워터피아와 리솜 스파캐슬, 대명 비발디파크 오션월드 등에서는 40% M포인트 결제 혜택을 활용할 수 있다. 아산 스파비스와 아쿠아플라넷 일산, 중흥 골드스파& 리조트 등에서는 입장료의 30% M포인트 혜택이 주어진다.

국내 대표 놀이공원인 에버랜드와 서울랜드에서는 자유이용권 구매 시 장당 50% M포인트 결제 혜택이 제공되고, 롯데월드에서는 장당 40% M포인트 결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현대카드는 여름 휴가 동안 다양한 문화생활을 즐기고자 하는 고객들을 위한 M포인트 서비스도 시행 중이다.

먼저, CGV와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등 국내 주요 극장에서 영화 티켓 구매 시 장당 2000~5000M포인트를 결제에 사용할 수 있다. 또 인터파크 티켓에서 M포인트 사용이 가능한 공연 티켓을 구매할 경우, 장당 10~50% M포인트 결제 혜택도 제공한다.

특히, 올 여름 가장 주목 받는 콘서트로 평가 받는 <현대카드 슈퍼콘서트24 켄드릭 라마>는 현대카드 고객 할인은 물론100% M포인트 결제 서비스도 활용 가능해 더욱 경제적으로 공연을 즐길 수 있다.

국내외 여행 관련 혜택도 풍성하다. 8월19일까지 현대카드 프리비아 여행을 이용하면 상품 별로 다양한 할인과 함께 10% M포인트 결제 혜택이 주어진다. 또 그랜드하얏트 인천과 인터불고EXCO 호텔 이용 시에는 이용금액의 20%를, 금호리조트에서는 1박당 1만M포인트를 결제에 사용 가능하다. 차량을 대여해 여행을 떠나고자 하는 현대카드 고객들은 차량을 배달해주는 카셰어링 서비스인 딜카를 사용할 경우, 결제금액의 절반을 M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

부산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고객이라면 M포인트의 특별한 외식 혜택을 주목할 만하다. 현대카드는 부산의 주요 지역인 서면과 해운대, 달맞이길에 위치한 130여 곳의 다양한 레스토랑에서 20% M포인트 결제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7월 한달 간 달맞이길에 있는 레스토랑에서는 M포인트 사용 고객에게 사용한 M포인트의 50%를 재적립해주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무더운 여름 도심의 시원한 복합쇼핑몰에서 휴가를 즐기는 ‘몰링족’들을 위한 혜택도 마련되어 있다. 현대카드는 스타필드(고양/코엑스몰/하남)와 아이파크몰, SFC몰 등10개 복합쇼핑몰과 아울렛에서5~20% M포인트 사용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고객들이M포인트를 활용해 경제적으로 여름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며 “해외의 세계적인 미술관을 무료로 관람할 수 있는 ‘글로벌 뮤지엄 패스’ 같은 다른 현대카드 서비스와 함께 활용하면 더욱 폭넓은 혜택을 누릴 수 있다”고 밝혔다.

M포인트 혜택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현대카드 홈페이지(www.hyundaicard.com) 내 ‘M혜택 안내’ 메뉴를 참고하면 된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8-06-26 12:11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콘텐츠 제작문의
L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