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nance 제 166호 (2019년 03월)

[2019 best 가족보험] 메리츠화재, 펫퍼민트 Puppy&Dog보험

반려견 의료비, 평생 보장

SPECIAL  Insurance

[한경 머니 = 배현정 기자] 메리츠화재는 반려견의 실질적 의료비를 평생 보장하는 국내 최초 장기 펫 보험 ‘펫퍼민트 Puppy&Dog보험’을 내놨다. 이 상품은 3년 단위 갱신을 통해 보험료 인상과 인수 거절에 대한 부담을 최소화했다.
 
생후 3개월부터 만 8세까지 가입 가능하고 최대 만 20세까지 보장한다. 평균 진료비 수준에 따라 견종별 5가지 그룹으로 분류해 보험료를 적용하고, 의료비 보장 비율을 50%와 70% 중 선택할 수 있다.

국내 거주 반려견은 등록 여부에 상관없이 가입할 수 있으며, 추가로 반려동물 등록번호 고지 시에는 보험료의 2%를 할인받을 수 있다. 반려견주들의 가입 니즈가 가장 높은 슬개골 탈구는 물론 피부 및 구강 질환을 기본으로 보장하고, 입·통원 의료비(수술 포함) 연간 각 500만 원, 배상책임 사고당 1000만 원까지 가입 가능하다.

말티즈, 포메라니안 등이 포함된 C플랜의 경우 0세, 70% 보장형, 입·통원 의료비 각 500만 원, 배상책임 1000만 원 가입 시 월 보험료는 4만2000원 수준이다.

업계 최초로 ‘보험금 자동청구 시스템’을 도입해 약 1600여 개의 제휴 동물병원에서 치료 시 복잡한 절차 없이 보험금이 자동 청구된다.

메리츠화재 관계자는 “반려견주들과의 심층 인터뷰를 통해 의료비 고민 등 실제 가입 니즈를 대폭 반영한 진정한 펫 보험이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한경머니 제 166호(2019년 03월)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9-02-27 17:10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콘텐츠 제작문의
L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