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yle 제 148호 (2017년 09월)

[Watch the Watches] TANK is a TANK

[한경 머니 = 양정원 기자] 까르띠에의 영원한 클래식, 탱크 컬렉션.



탱크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새롭게 선보인 스틸 케이스의 탱크 아메리칸 워치 까르띠에 슈트, 셔츠 모두 맨온더분



까르띠에 매뉴팩처가 제작한 첫 번째 오토매틱 무브먼트인 1904 MC가 장착된 탱크 MC 워치는 오로지 남성만을 위한 시계다. 정사각형에 가까운 케이스와 탱크 특유의 장방형 다이얼의 세련된 조화가 남성미를 한껏 끌어올린다. 투명한 사파이어 글라스 백케이스 너머로 아름다운 무브먼트와 로터를 감상할 수 있다. 까르띠에 슈트, 셔츠 모두 에르메네질도 제냐



현대적인 남성미를 갖춘 탱크 MC 워치. 장방형을 변형한 넉넉한 공간 덕에 시간이 여유롭게 펼쳐진다. 기요셰 다이얼, 철길 모양 분 표시, 로마 숫자 등 탱크 고유의 디자인은 여전하다. 그레이 플렝케 다이얼에 그레이 앨리게이터 가죽 스트랩이 조합된 탱크 MC 크로노그래프 워치, 6시 방향 스몰 세컨즈가 위치한 탱크 MC 워치 모두 까르띠에



오버사이즈 로마 숫자와 시그니처 브리지가 압도적인 존재감을 발산하는 탱크 MC 스켈레톤 워치는 최초로 2가지 컬러를 입힌 9611 MC 칼리버가 탑재됐다. 다이얼 사이사이를 가로지르는 로마 숫자 III, VI, IX, XII는 투조 세공 구조를 통해 무브먼트를 서로 연결하는 브리지 역할을 한다. 까르띠에



군더더기 없이 간결하면서도 멋스럽고 얇기까지 하다. 시계 본연의 기능에 충실한 탱크 루이 까르띠에 엑스트라 플랫 워치는 탱크 컬렉션 내에서 가장 얇은 두께인 5.1mm를 자랑한다. 정사각형과 장방형의 곧고 강한 라인은 부드러워지고, 기하학적인 디자인은 한층 더 순화됐다. 까르띠에 청키 케이블 풀오버 살바토레 페라가모



마치 공중에 떠 있는 듯한 탱크 루이 까르띠에 스켈레톤 사파이어 워치는 탱크의 우아한 아름다움과 스켈레톤 워치의 독특한 투명함이 절묘하게 결합된 결과물이다. 무브먼트의 메인 플레이트는 투명한 소재로 제작됐으며, 일부 부분에는 사파이어가 사용됐다. 까르띠에 터틀넥 스웨터 맨온더분



1987년에 디자인돼 1989년에 등장한 탱크 아메리칸 워치는 방수 기능을 갖춘 곡선형 케이스가 장착된 까르띠에의 첫 번째 시계다. 더 좁아지고 긴 형태의 만곡형 디자인이 핵심으로 날카로움과 부드러움을 넘나드는 직선과 곡선이 만들어내는 묵직한 실루엣이 아름다움을 더한다. 까르띠에



1917년 탄생한 탱크 루이 까르띠에 워치는 장방형의 대담한 라인과 대조를 이루는 러그의 둥근 각이 특징이다. 여기에 로마 숫자, 철길 모양 분 표시, 검 모양의 블루 스틸 핸즈, 블루 사파이어 카보숑 크라운 등이 더해져 탱크만의 디자인이 완성됐다. 창립자 루이 까르띠에가 직접 착용했던 만큼 모든 탱크 컬렉션의 기준이 되는 모델로 그야말로 클래식의 힘을 잘 보여준다. 까르띠에


사진 신채영 | 모델 COY | 헤어 & 메이크업  채현석
스타일리스트 이서연 | 문의 까르띠에 1566-7277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17-09-04 10:39

가장 기대되는 인터넷전문은행의 서비스는 무엇입니까.
투표하기 결과보기

2017.09
통권148
Business 통권148호 이미지
롱스테이의 경제학
지난호 보기정기구독신청
콘텐츠 제작문의
콘텐츠 제작문의
LG
LG blog
Editer's Note
독자엽서
페이스북 프로모션
페이스북 프로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