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275호 (2020년 05월 06일)

SK브로드밴드, 티브로드 합병 마무리…통합 법인 출범

[위클리 이슈=기업]

(사진) B tv의

(사진) B tv의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SK브로드밴드와 티브로드가 1년간의 인수·합병(M&A) 절차를 마무리 짓고 4월 30일 새 합병 법인으로 출범했다. 합병 법인의 이름은 현재와 동일하게 SK브로드밴드를 유지했다.

SK브로드밴드는 티브로드의 합병 절차를 마무리했다고 4월 28일 발표했다. SK브로드밴드는 합병 법인 출범을 계기로 인터넷 TV(IPTV)와 케이블 TV의 서비스 경쟁력을 동반 강화할 계획이다.

최진환 SK브로드밴드 대표는 “IPTV 서비스 경쟁력 제고와 함께 케이블 TV 본연의 공공성과 지역성을 강화해 종합 유선 방송 사업자로서의 공적 책무를 다하겠다”며 “국내 미디어 서비스 이용자들의 편익 향상에도 회사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choies@hankyung.com

[위클리 이슈=기업 기사 인덱스]
-삼성전자·SK하이닉스, 1000억원 규모 ‘시스템 반도체 펀드’ 조성
-HDC현대산업개발, 아시아나 인수 연기…항공업 구조조정 ‘안갯속’
-LG화학, ‘배터리 꿈의 소재’ 탄소나노튜브 증설
-SK브로드밴드, 티브로드 합병 마무리…통합 법인 출범
-KCFT, SK넥실리스로 사명 변경
-신한금융그룹, 종합 부동산 컨설팅 서비스 ‘밸류업 플러스’ 출시
-카카오, 주요 계열사 한 건물로 불러들인다
-이케아, 서울에 첫 도심형 매장 오픈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75호(2020.05.04 ~ 2020.05.10)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5-05 1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