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280호 (2020년 06월 08일)

CJ대한통운, 로봇이 박스 쌓고 택배 하차까지…무인화 기술 개발 추진

기사입력 2020.06.08 오후 02:48

[위클리 이슈 : 기업]

CJ대한통운, 로봇이 박스 쌓고 택배 하차까지…무인화 기술 개발 추진


CJ대한통운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국책 과제인 ‘로봇 산업 핵심 기술 개발 사업’ 사업자로 선정됐다.

이번에 개발되는 과제는 ‘로봇을 활용한 간선화물 물류 운송 차량 하차 작업 시스템 개발(하차 자동화 기술)’과 ‘다양한 패턴 및 무작위 순서로 공급되는 박스 물성 분류용 로봇 팔레타이징 시스템 개발(로봇 팔레타이징 기술)’ 등 두 개다.

개발된 기술은 CJ대한통운 물류센터에 가장 먼저 도입하고 해외의 글로벌 택배 사업장에까지 전파할 방침이다. CJ대한통운은 전기화물차·수소전기화물차를 도입하기 위한 시범 사업 참여 등 친환경은 물론 미래 첨단 물류를 선도하기 위한 다각적 연구·개발을 추진 중이다.


안옥희 기자 ahnoh05@hankyung.com I 사진 한국경제신문


[위클리 이슈 : 기업 기사 인덱스]
-현대重·대우조선·삼성重, 카타르발 수주전 ‘23조 잭팟’…조선업 부활의 신호탄 쐈다
-NHN, 경남 김해에 판교 4배 규모 ‘제2 데이터센터’ 세운다
-두산그룹 “두산중공업, 사업 재편 고삐…친환경 에너지 기업으로”
-넥슨,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회사에 1조8000억원 투자
-한화큐셀, 태양광 모듈 신뢰성 평가 5년 연속 ‘톱’
-SK이노베이션 “2019년 1717억원의 사회적 가치 창출 성과”
-CJ대한통운, 로봇이 박스 쌓고 택배 하차까지…무인화 기술 개발 추진
-LG전자, 독일 밀레와 로봇 청소기 특허 계약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80호(2020.06.06 ~ 2020.06.12)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6-09 0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