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퍼니 제 1284호 (2020년 07월 06일)

진화하는 공유오피스…패스트파이브 ‘구독형 사무 공간’ 뜬다

기사입력 2020.07.06 오전 10:14

[플라자]

패스트파이브 강남 5호점 전경. /김기남 기자

패스트파이브 강남 5호점 전경. /김기남 기자



언택트 시대를 맞아 SK텔레콤에 이어 롯데쇼핑이 거점 오피스를 도입하면서 구독형 오피스가 주목받고 있다. 국내 공유 오피스 기업 패스트파이브는 6월 30일 부동산을 넘어 기업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도약하겠다는 ‘패스트파이브 2.0’을 발표했다.

월 이용료를 내면 사무 공간을 비롯해 어학 교육·자녀 어린이집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패스트파이브는 기업 요구를 반영해 맞춤형으로 오피스 환경을 만들어 주는 ‘오피스 솔루션’과 소형 빌딩 위탁 운영 서비스 ‘빌딩 솔루션’ 등 신규 비즈니스도 강화할 계획이다.

외근이 잦은 직장인과 프리랜서들의 고객 전환을 위한 신규 서비스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최근 패스트파이브 여러 지점 라운지와 회의실을 이용할 수 있는 ‘패파 패스’가 출시돼 큰 인기를 모은 바 있다.


안옥희 기자 ahnoh05@hankyung.com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84호(2020.07.04 ~ 2020.07.10)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7-06 15: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