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제 1287호 (2020년 07월 29일)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8월 초 5개 갤럭시 신제품 공개…모바일 경험 혁신 제공”

기사입력 2020.07.27 오전 11:40

[위클리 이슈=인물]

(사진)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한국경제신문

(사진)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한국경제신문



[한경비즈니스=최은석 기자]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8월 5일 ‘갤럭시 언팩(신제품 공개 행사)’에서 선보일 신제품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넥스트 노멀’ 시대의 새로운 모바일 경험을 제시하겠다고 강조했다.

노 사장은 7월 20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올린 ‘넥스트 노멀 시대, 모바일이 나아갈 길’이라는 제목의 기고문에서 “넥스트 노멀 시대를 맞아 모바일 기술의 중요성을 절실히 느낀다”며 “갤럭시 언팩에서 보여줄 다섯 가지 신제품으로 모바일 경험의 혁신을 제공하겠다는 비전에 한 발짝 더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삼성전자의 신제품은 갤럭시 노트20과 갤럭시 폴드2, 갤럭시 Z플립 5세대 이동통신(5G)용 모델 등 스마트폰 3종과 스마트 워치인 갤럭시 워치,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 라이브 등 웨어러블 기기 2종으로 예상된다.

노 사장은 “비즈니스 상황에 맞춰 신속하게 바뀔 수 있는 탄력적 조직 구조를 강화하고 있다”며 “이번에 발표하는 신제품들은 기민한 대응의 결과물”이라고 말했다.

노 사장은 삼성전자가 넥스트 노멀 시대를 대비하는 세 가지 원칙으로 ‘의미 있는 혁신’, ‘개방과 협력’, ‘운영 민첩성’ 등을 제시했다.

노 사장은 “넥스트 노멀 시대에는 개인화되고 인텔리전트하고 안전한 모바일 기술이 선택받을 것”이라며 “삼성전자는 연구·개발에 꾸준히 투자하고 제품군을 강화해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에 꼭 필요한 기술들을 개선하고 도입했다”고 강조했다.

노 사장은 “가치 있는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구글·넷플릭스· 마이크로소프트(MS)·스포티파이 등 기업들과 활발하게 협업 해 왔다”며 “MS와의 협력은 스마트폰과 PC 간 공유에 이어 엑스박스 게임 분야로 확장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choies@hankyung.com

[위클리 이슈=인물 기사 인덱스]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8월 초 5개 갤럭시 신제품 공개…모바일 경험 혁신 제공”
-나형균 대한전선 사장, 코로나19에도 9년 만에 상반기 기준 최대 실적 이끌어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한국판 뉴딜 정책 지원”
-정호영 LG디스플레이 사장, 중국 광저우 공장에서 OLED 패널 양산 시작
-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9월부터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상업 생산”
-나재철 금융투자협회장 “사모펀드 환골탈태 계기로 삼을 것”
-이규성 칼라일 단독 대표 “주주 친화 경영과 투자 수익에 집중”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 “항공 수요 감소에 따른 5활주로 건설 연기 없다”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87호(2020.07.27 ~ 2020.08.02)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7-27 16: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