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제 1292호 (2020년 09월 02일)

박기훈 SM상선 대표, 창사 이후 최대 실적 이끌어…사장 승진

기사입력 2020.08.31 오후 02:46

[위클리 이슈 : 인물]

박기훈 SM상선 대표, 창사 이후 최대 실적 이끌어…사장 승진


SM그룹 해운부문 계열사인 SM상선이 올해 2분기 창사 이후 최대 실적을 기록하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SM상선은 올 2분기 영업이익 201억원을 기록하며 흑자 전환했다. 전년 동기 대비 약 260억원 늘어난 수준으로 창사 이후 최대다. 매출은 2010억원으로 전년 대비 1.7% 줄었지만 영업이익률은 10%에 달했다.

박기훈 SM상선 대표이사 부사장은 실적 개선을 이끈 공로를 인정받아 사장으로 승진했다. SM그룹은 “박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한 글로벌 해운 시황 속에서도 탁월한 경영 능력과 리더십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이끌었다”고 밝혔다.


안옥희 기자 ahnoh05@hankyung.com I 사진 한국경제신문


[위클리 이슈 : 인물 기사 인덱스]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네이버·소프트뱅크 합작법인 ‘A홀딩스’ 이끈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알짜’ 기내식 사업 매각…2조원 자구안 이행 완료
-최태원 SK 회장, SK 연수원 4곳 코로나19 치료센터로 제공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박용만 두산인프라코어 회장, 상반기 급여 대폭 반납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 상장 자금으로 인수·합병 적극 나선다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 “1조원 깎아주겠다” 정몽규 회장에 파격 제안
-정철동 LG이노텍 대표, 제8대 한국광산업진흥회장 취임
-박기훈 SM상선 대표, 창사 이후 최대 실적 이끌어…사장 승진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92호(2020.08.31 ~ 2020.09.06)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9-02 10: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