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퍼니 제 1293호 (2020년 09월 09일)

[Better GOLF] 골프에 빠진 가수 조정민...Get Dressed

기사입력 2020.09.07 오후 04:42

[한경비즈니스=성범수 베터골프 기자]가수 조정민 씨는 하고 싶은 일들이 많다. 8월 중순 새 앨범을 선보였고 피아노를 연주하는 유튜브 채널을 오픈했다. 뭐든 열심히 하는 그녀는 1년 전에 시작한 골프에도 한껏 빠져 있다. 당장 티잉 그라운드에 설 것처럼 촬영을 위해 준비된 여러 벌의 골프웨어들을 신나게 갈아입을 정도로 그렇게 골프에 푹 빠져 있었다.
사진 김린용 | 헤어 서윤(멥시) | 메이크업 신애(멥시) | 자료 Better GOLF 

[Better GOLF] 골프에 빠진 가수 조정민...Get Dressed

골프를 시작한 지 얼마나 됐나. 
“1년 조금 넘은 것 같다.” 
필드에 자주 나가나.
“필드엔 자주 나가지 못하지만 스크린 골프를 종종 하는 편이다. 스크린에서는 에버리지가 80대 초반인데 필드에 나가면 아직 백 개, 백순이다.” 
골프를 어떻게 시작하게 됐나.
“골프클럽H에서 제작했던 ‘정민아 골프치자’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하면서 골프를 시작하게 됐다. 가수 홍경민 선배의 추천으로 함께했고 20회 동안 출연하면서 프로 골퍼들에게 레슨을 받았다. 신기한 것은, 잘 맞지 않아도 골프가 너무 재밌었다는 것이다.”  
가끔 생각해 보긴 하지만 그 어려운 골프가 도대체 왜 재밌게 느껴질까, 화가 나기도 하는데….
“골프는 클럽마다 조금씩 달라 절대 쉬운 스포츠가 아니다. 어려워 재밌는 것 같다. 너무 쉬우면 알아가는 재미가 없을 테니까. 때론 화도 난다는 것도 부정하지 않겠다. 그런데 차츰차츰 알아가는 재미 때문에라도 하게 된다. 인내심도 키워지는 것 같지 않나.”
인내심? 어느 정도는 동의한다. 요즘 활동이 활발해지고 있다. 마지막 앨범이 작년 5월 즈음에 나왔던 것으로 안다. 새 앨범은 언제쯤 계획하고 있나(촬영과 인터뷰는 8월 5일 진행됐다).
“8월 12일쯤 나올 것 같다. 녹음을 빨리 끝내고 뮤직 비디오도 그날 찍게 계획돼 있어 8월 12일 속전속결로 나오게 될 것 같다. 물론 일정이 조금 늦춰질 수도 있다.” 
이번엔 좀 일반적인 트로트일까, 아니면 ‘레디 큐’처럼 음악적인 실험이 있는 곡이 될까.
“좀 나긋나긋, 사랑스러운 그냥 기본적인 트로트다. 세미 트로트라고 할 수도 있겠다.” 
요즘 트로트가 대세다.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가 크겠다. 
“좋은 노래, 그렇게 내 노래가 알려졌으면 한다. 조정민이 더 유명해지는 것을 바라기보다 트로트 음악의 바람을 타고 내 노래가 많이 알려졌으면 좋겠다.” 
본래 피아노 전공이다. 그런데 트로트로 음악 생활을 하고 있다. 음악적으로 본인이 하고 싶은 궁극적인 목표가 있을 것 같은데, 물론 트로트가 올바른 방향이 아니라는 것은 절대 아니고 음악적으로 더 넓은 시각을 가지고 있을 듯싶어 묻는 것이다. 
“클래식 피아노를 아직 놓고 싶지 않아 유튜브를 시작했다. ‘조나타’라고, ‘조정민의 소나타’를 뜻한다. 내가 치고 싶은 음악을 선곡해 연주하고 있다. 원래 음악 치료에 관심이 많았다. 좀 더 장기적인 시선으로 음악 치료 콘서트 같은 것을 하고 싶다. 요즘 마음이 힘든 분들이 많지 않나?
또 다른 하나는 구름 사진 찍는 것은 좋아한다. 사진과 음악 CD를 같이 피아노 소품집처럼 만들고 싶다는 생각도 하고 있다. 그리고 트로트 음악을 하되 심수봉 선생님처럼 내 철학과 생각을 음악으로 표현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말 그대로 트로트 싱어송 라이터가 되고 싶다. 지금은 혼자 곡을 만들고 방향을 잡아 가며 내 색을 찾는 과정 중에 있다. 그래서 이번 앨범은 내가 작곡한 음악이 아닌 조영수 작곡가와 함께했다.” 
기대된다. 인터뷰 후 앨범이 나오고 그 후 ‘Better GOLF’가 발행된다. 음원 공개되면 꼭 찾아 듣겠다. 가수로서 조정민의 강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
“음감이 좋다. 절대 음감이다. 또 피아노 편곡이 가능하다. 그래서 어떤 노래를 하든 피아노 한 대만 있으면 콘서트가 가능하다.”
‘도시어부’에서 봤다. 피아노 하나로 제대로 콘서트를 하더라. 뜬금없는 질문이지만 골프와 낚시를 비교한다면….
“골프가 더 재미있기는 한데 비슷한 점이 많다.” 
어떤 점이 그런가.
“챔질하는 게 뭔가 골프 스윙과 비슷하다고 느꼈다. 내가 챔질하는 것을 보고 이경규 선배님이 ‘너 골프 못 치지?’라고 하시더라.” 
골프도 하고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하고 있다. 유튜브 골프 채널 운영자들로부터 출연 제의를 종종 받을 듯싶은데….
“요청이 들어오지 않는다. 아직 골프 실력이 경쟁할 정도는 아니라고 생각하는 것 같기도 하다. 그런데 오늘 이렇게 ‘Better GOLF’와 촬영한 게 공개되면 골프 쪽에서 연락이 오지 않을까?”
그럴 것 같다. 옷이 참 잘 어울렸다. 
“우와! 고맙다.”

[Better GOLF] 골프에 빠진 가수 조정민...Get Dressed

심벌 자수 선바이저 6만8000원, 글리시 반소매 티셔츠 17만8000원, 아웃 포켓 포인트의 H라인 스커트 27만8000원, 논슬립 니삭스 2만8000원, 스팽글이 촘촘히 자리한 심벌 골프슈즈 37만8000원 모두 마스터바니에디션

[Better GOLF] 골프에 빠진 가수 조정민...Get Dressed
그래픽 냉감 소매 티셔츠 19만9000원, H라인 스커트 
19만9000원, 스티치 로고 바이저 5만9000원, 
스파이크 골프슈즈 28만9000원 모두 데상트골프

브이넥 니트 베스트 21만9000원, 하이넥 이너 티셔츠 
8만9000원, H라인 스커트 17만9000원 모두 데상트골프

[Better GOLF] 골프에 빠진 가수 조정민...Get Dressed
글리시 반소매 티셔츠 19만8000원 파리게이츠. 
뉴 피오레 가격 미정 요넥스

감각적인 디자인의 뷔스티에 티셔츠 23만8000원, 
트임 포켓 스커트 33만8000원 모두 파리게이츠

[Better GOLF] 골프에 빠진 가수 조정민...Get Dressed
부드러운 터치감의 기능성 원단이 적용된 테일러드 폴로셔츠 17만8000원, 
A라인 스코트 21만8000원, 심플한 디자인의 벨트 10만9000원 모두 테일러메이드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93호(2020.09.07 ~ 2020.09.13)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9-08 08: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