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제 1294호 (2020년 09월 16일)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양재동에 물류센터…“3無 유통단지로 만들 것”

기사입력 2020.09.14 오후 07:15

[위클리 이슈 : 인물]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양재동에 물류센터…“3無 유통단지로 만들 것”
하림그룹이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하림부지에 도시첨단물류단지를 만든다. 포장·쓰레기·재고가 없는 이른바 3무(無) 물류 단지 시설을 갖추고 서울시와 수도권 소비자에게 2시간 이내에 상품을 배송할 방침이다.

하림산업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투자의향서를 서울시에 제출하고 물류·유통 패러다임을 바꾸는 그린 스마트 도시 첨단 물류 시설과 연구·개발(R&D) 등 지원 시설이 조화된 세계적 수준의 복합 단지를 만들겠다는 구상을 9월 9일 밝혔다.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은 “새 물류 단지는 과다 포장, 복잡한 물류 체계 등의 문제를 개선하고 환경 비용도 획기적으로 줄이게 될 것”이라며 “물류 능력을 키워 서울의 도시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차완용 기자 cwy@hankyung.com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94호(2020.09.14 ~ 2020.09.20)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9-15 14: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