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제 1298호 (2020년 10월 14일)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 36년째 인연…신속대응사단에 위문금

기사입력 2020.10.13 오후 05:46

[위클리 이슈=인물]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 36년째 인연…신속대응사단에 위문금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은 10월 7일 육군 신속대응사단 창설준비단 사령부 본청을 방문해 석종건 신속대응사단 창설준비단장에게 위문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장 부회장은 “새로운 부대로 창설된 이후에도 동국제강과 인연을 계속 이어 가자”며 “하루빨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서 벗어나 군과 기업이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달식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장 부회장과 석 단장 등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2사단은 동국제강에 합병된 유니온스틸과 1984년 자매결연했고 합병 이후에도 줄곧 인연을 이어 오고 있다. 


이현주 기자 charis@hankyung.com  I 사진 한국경제신문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98호(2020.10.12 ~ 2020.10.18) 기사입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10-14 1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