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네트의 소네트브라이드가 8월 21일 서울 강남구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2019 한국소비자만족지수 1위’ 시상식에서 패션(웨딩란제리) 부문에 선정됐다.



올해 2년 연속 수상한 소네트브라이드는 웨딩드레스 전용 보정 속옷을 주 제품으로 하는 프리미엄 웨딩 란제리 브랜드다. 꾸준한 신제품 개발을 통해 다양한 체형 별 고민을 해소해 줄 수 있는 체계적인 제품 라인업을 갖추고 있으며, 이에 체형고민이 깊은 예비신부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웨딩드레스 전용 패턴이라는 전문성을 바탕으로 특수의복인 드레스 내부의 보정효과를 극대화한 것이 특징으로, 제작 전 공정 국내 1:1 생산 및 엄격한 품질관리를 실시한다. 주력제품으로는 입체적인 볼륨감을 연출해주는 ‘베이직 맥시마이저’, 허리부터 다리까지 몸 전체의 라인 및 사이즈 보정 기능을 갖춘 ‘리사이징 롱거들’을 선보이고 있다.



소네트브라이드 관계자는 “2년 연속 소비자만족지수 1위 브랜드 수상을 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소네트는 초심을 잃지 않고 예비신부님들의 니즈를 파악해 최고의 만족감을 드리도록 노력하고, 예비신부님들 모두 빛나는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서포트 하는 브랜드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미진 기자 charis@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