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설희의 원포인트 클리닉] 백스윙할 때 오른쪽 골반과 무릎이 뒤로 빠지는 현상
[한설희의 원포인트 클리닉] 백스윙할 때 오른쪽 골반과 무릎이 뒤로 빠지는 현상
백스윙은 임팩트에 전달해 줄 힘을 모으는 과정이다. 하지만 잘못하면 힘을 모아주지 못할뿐더러 잘못된 임팩트를 만들기 쉽다. 많은 아마추어들이 몸을 꼬아주는 과정에서 이러한 잘못된 백스윙을 하는 경우를 흔히 볼 수 있다. 이러한 백스윙은 몸의 느낌으로 몸의 꼬임을 이해하면서 연습해야 한다(사진 1, 2).
[한설희의 원포인트 클리닉] 백스윙할 때 오른쪽 골반과 무릎이 뒤로 빠지는 현상
사진 3, 4와 같이 클럽을 어깨 뒤에 두고 어드레스 자세를 취한다. 오른쪽 무릎이 최대한 움직이지 않게 어깨를 꼬아주면서 반복적으로 연습한다. 오른쪽 골반이 빠지는 가장 큰 원인은 백스윙 때 오른쪽 무릎이 뒤로 빠지는 동작이 나오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오른쪽 무릎은 어떤 방법으로 고정해야 할까.
[한설희의 원포인트 클리닉] 백스윙할 때 오른쪽 골반과 무릎이 뒤로 빠지는 현상
오른발로 2~3cm 정도 높이의 무언가를 밟은 상태에서 백스윙을 해 보자(사진 5). 이런 방법으로 백스윙을 하면 평상시 무릎의 움직임을 줄일 수 있다.

다만, 이 연습 동작은 무릎이 뒤로 빠지면서 하염없이 돌아가는 백스윙이 아니라 무릎이 고정돼 있기 때문에 전보다 백스윙이 조금 작아진다는 느낌이 들 수 있다.

하지만 그것이 옳은 백스윙이므로 위의 두 가지 동작을 반복해 연습하면 꼬임의 느낌이 없는, 한없이 회전하는 느낌이 아니라 몸의 꼬임을 느낄 수 있는 백스윙을 할 수 있다.



약력 :
2002년 KLPGA 정회원. MBC 골프 해설위원(현). J골프 ‘라이브레슨 70’, ‘테마골프여행2’ MC(현). OBS 쿠퍼스컵 골프최강전 MC(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