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청매실 안주 삼아 영웅을 논하다

    20대 후반 대학원을 다니다가 뒤늦게 군대에 간 필자는 임관한 지 얼마 되지 않아 결혼했다. 필자야 고향에서 신혼 생활을 하는 복 받은 사람이었지만 객지에서 고달픈 군대 생활을 하는 나이 어린 동기 중·소위들은 죽을 맛이었다. 1980년대 전두환 정권하에서 대학을 다닌 사람은 공통으로 거대담론에 짓눌려 있었고 그런 시름을 술로 달랠 때가 많았다. 시대 풍조도 '술 잘 마시면 충신, 못 마시면 역적' 취급을 받을 만큼 술 권하던 사회이기도 했다...

    2016.01.06 09:35:55

    {=htmlspecialchars(,title)}
  • '미국 실리콘밸리'가 한국에 없는 까닭은

    한국에서 기업가 정신이 사라지고 있다고 걱정이 많다. 기업가 정신은 여러 가지로 정의될 수 있지만 '위험을 무릅쓰고 새로운 사업을 추진해 보려는 정신'이라고 본다면 정말 국내 상황이 그렇게 변해 가고 있는 것 같다. 미국의 실리콘밸리에서 뉴 비즈니스가 하루가 다르게 태어나고 바이오와 관련해서는 보스턴이나 샌디에이고에서 매일같이 혁신이 일어나고 있는 것을 보고 배우려는 태도는 이제 호사스러운 일이 돼 버렸다. 우리 뒤를 따라오는 존재로만 여겼던...

    2016.01.06 09:35:33

    {=htmlspecialchars(,title)}
  • O2O 서비스 성공의 열쇠 '내비게이션'

    네이버·카카오·SK플래닛 등 국내 포털과 모바일 기업이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를 두고 내비게이션 시장에서 맞붙었다. 내비게이션을 통한 이용자 빅 데이터 축적이 신규 사업 성패를 좌우한다는 판단 때문이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는 그간 모바일과 PC를 이용한 '길찾기'와 '차량용 내비게이션' 서비스 두 분야로 양분돼 왔다. 하지만 뚜렷한 수익 모델이 없어 기업들의 과감한 투자를 이끌어 내지 못했고 일부에서는 사양산업이라는 싸...

    2016.01.06 09:34:48

    {=htmlspecialchars(,title)}
  • 빈약한 가슴 스트레스 '물방울 보형물'로 3일 만에 완벽 해소

    겨울은 외모, 특히 신체의 콤플렉스를 개선하기 적합한 계절이다. 여름에 비해 두터운 옷 등으로 수술 부위를 쉽게 가릴 수 있으며 활동량도 적어 성형수술을 받기에 안성맞춤이어서다. 특히 겨울이면 그동안 꿈꿔왔던 몸매 개선을 연휴를 이용하여 시도해보려는 여성들로 성형외과 등지는 장사진을 이룬다. 최근 여성들이 상담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바로 자연스러움이다. 과거 가슴성형이 단순히 풍만함을 추구했다면 최근은 보다 자연스러운 가슴 모양을 ...

    2016.01.06 09:19:24

  • 비누로 씻어 쓰는 스마트폰

    비누로 씻어 쓰는 스마트폰 화장실 변기보다 스마트폰에 더 많은 세균이 번식하고 있다는 사실은 가히 충격적이다. 스마트폰도 손 씻듯이 매일 씻는다면 청결해지지 않을까. 일본의 교세라가 비누로 씻을 수 있는 스마트폰을 개발했다. '디그노 라프레(Digno Rafre)'는 안드로이드 기반의 방수 스마트폰이다. 디그노 라프레는 비누로 씻어도 하드웨어에 손상이 가지 않는다. 이 때문에 접시 닦듯이 스마트폰을 매일 깨끗하게 씻어 사용할 수 있다. 스마트...

    2016.01.05 09:19:57

    {=htmlspecialchars(,title)}
  • 2015 하반기 베스트 애널리스트 부문별 톱10 리스트

    '2015년 하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 조사는 지난 조사 방식과 동일하게 진행됐다. 리서치팀, 업종별 애널리스트, 법인영업팀은 각각 4개 항목(신뢰도·적시성·프레젠테이션·마케팅 능력)에 대해 평가했다. 한경비즈니스에서 제공한 국내 금융사 및 투자 기관의 펀드매니저 현황 리스트를 바탕으로 전화 접촉을 통해 조사 참여 여부와 일정을 확인한 후 e메일로 설문을 발송하는 방식으로 설문지를 배포 및 수거해 분석했다. 조사는 2015년 12월 1일...

    2016.01.05 09:03:22

    {=htmlspecialchars(,title)}
  • 베스트 증권사로 질주하는 '신한', 맹추격 나선 '하나'

    2015년 하반기 조사에서 최고의 증권사는 신한금융투자였다. 신한금융투자는 '베스트 증권사'는 물론 '베스트 리서치센터'와 '베스트 법인영업'까지 꿰찼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로써 5회째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어떤 장점을 발휘한 것일까. 먼저 산업 분석과 투자 전략의 조화가 뛰어났다. 이번 조사 결과를 보면 산업 분석에서 8개 부문, 투자 전략 부문에서 4개 부문의 베스트 애널리스트를 배출했다. 베스트 애널리스트 조사가 전체 35...

    2016.01.05 09:02:16

    {=htmlspecialchars(,title)}
  • '탐방왕'부터 '법학도'까지…떠오른 샛별들

    어느 분야에서든 신예들의 패기는 아름답다. '2015년 하반기 베스트 애널리스트' 조사에서 '다크호스'로 떠오른 애널리스트들도 마찬가지다. 5년 미만의 짧은 경력을 통해 '베스트 애널리스트 톱 10'에 오른 이들은 모두 6명이다. 업계의 기라성 같은 선배들과 어깨를 견주는 이들의 새해 행보도 주목받고 있다. 현재보다 미래가 더 기대되는 '루키'들을 만나보자. 연구보조원·고려대 출신 많아 SK증권에서 휴대전화·전기전자 분야를 맡고 있는 박형우...

    2016.01.05 09:01:27

    {=htmlspecialchars(,title)}
  • 김현(조선·기계)·박종대(유통·소비재)·신동준(채권·자산 배분) 2관왕

    2015년 하반기 베스트 애널리스트 조사 결과 일부 부문을 제외하고 큰 이변은 없었다. 지난 상반기 2명의 다관왕과 6개 부문에서 최초 베스트 애널리스트가 나온 데 비해 이번 조사에선 3명의 다관왕과 3개 부문의 첫 베스트 애널리스트가 탄생했다. 지난 조사에서 1위를 차지한 이들 대부분이 자리를 지킨 가운데 7개 부문에서 1위 자리가 바뀌었다. 프로의 세계에서 1위를 한다는 건 분명 남다른 이유가 있다. 그 비결이 무엇인지 살펴봤다. 3명의 ...

    2016.01.05 09:01:06

    {=htmlspecialchars(,title)}
  • 신한금융투자, 5회 연속 베스트 증권사 선정

    '2015 하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 조사에서 신한금융투자가 '베스트 증권사'로 선정됐다. 신한금융투자는 '베스트 증권사'는 물론 '베스트 리서치센터'와 '베스트 법인영업' 분야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 베스트 증권사는 리서치센터 점수와 법인영업 점수로 선정된다. 신한금융투자는 2013년 하반기 조사부터 2015 하반기 조사까지 5회 연속으로 '베스트 증권사'에 선정되는 기록을 세우며 최고의 증권사라는 타이틀을 이어 갔다. 한경비즈니스...

    2016.01.05 09:00:39

    {=htmlspecialchars(,title)}
  • 2015 하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

    '신한금융투자의 완승.' 2010년대 들어 최고의 증권사로 자리매김한 신한금융투자가 '베스트 증권사', '베스트 리서치센터', '베스트 법인영업'을 휩쓸었다. 특히 신한금융투자는 '베스트 증권사' 타이틀을 다섯 번 연속으로 들어올렸다. 35개 부문별로도 신한금융투자는 '12관왕'을 차지했다. 부문별 베스트 애널리스트에서는 좀 더 안정 지향적인 결과가 나왔다. 7개 부문에 1위가 바뀌는 데 그쳤다. 지난 조사에서는 13개 부문에 달했다. 또한 ...

    2016.01.05 09:00:12

    {=htmlspecialchars(,title)}
  • '위기의 해운업'…정부 주도 구조조정 본격화

    정부발(發) '산업 구조조정'의 총성이 울렸다. 정부가 글로벌 경기 침체와 과잉투자 등으로 경영난에 허덕이고 있는 해운·조선·석유화학·철강·건설 등 5대 취약 업종에 대해 강도 높은 구조조정 방안을 내놓았다. 업계의 자율적인 구조조정을 촉진하기 위한 지원책을 내놓는 등 '당근'을 제시하기도 했지만 속내는 달랐다. 이제 정부가 직접 나서 손질하겠다는 의지가 그 어느 때보다 확고하다. 특히 수년째 '적자의 늪'을 헤매고 있는 해운업을 향해 날카로운...

    2016.01.05 08:59:11

    {=htmlspecialchars(,title)}
  • 로고프 “부채 슈퍼 사이클이 맞다”

    세계적 경기 불황을 놓고 경제학자 간 논쟁이 한창이다. 물론 그 누구도 시원한 설명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기존의 모델로 경제 현상을 설명할 수 없기 때문이다. 이 와중에 로렌스 서머스 미국 전 재무장관이 내놓은 장기 침체론은 일반 대중에게 쉽게 먹혀들었다. 세계적인 수요 감축으로 구조적 장기 침체에 빠졌다는, 그야말로 케인스류 이론이었다. 하지만 모든 국가가 금리를 인하하고 시중 유동성을 크게 늘렸는데도 불황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수요 ...

    2016.01.04 20:27:31

    {=htmlspecialchars(,title)}
  • 가성비 경쟁의 늪, '팬덤'으로 뚫어라

    중국 정보기술(IT) 업체인 샤오미가 생산한 휴대용 배터리, 이어폰, 블루투스 스피커 등 소형 전자 제품들은 일부 얼리어답터들을 통해 2015년부터 국내에서 입소문을 타기 시작했다. 높은 가성비를 빗대 '중국의 실수'라는 애칭을 얻은 샤오미는 국내에서 별다른 마케팅 활동을 하지 않았음에도 국내 공식 진출 이전부터 이미 국내 소비자들에게 각광 받는 브랜드가 됐다. 샤오미의 휴대용 배터리는 국내 가격 비교 사이트 집계 기준 2015년 1~11월 ...

    2016.01.04 20:27:13

    {=htmlspecialchars(,title)}
  • 이 주의 한마디

    2016.01.04 20:26:23

    {=htmlspecialchars(,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