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보그룹 신입공채 내달 5일부터 접수 시작



[캠퍼스 잡앤조이=김혜선 인턴기자] 대보그룹이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에 나선다. 대보그룹은 대보건설, 대보정보통신, 대보유통 계열사 3곳에서 공채를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채용직종은 대보건설은 △기술직(건축, 토목, 기계/설비, 전기, 안전보건)과 △관리직(공사관리, 경영관리)이다. 대보정보통신은 △경영관리 △교통기술영업 △교통사업수행 △시스템 개발 △IT기술지원 부분에서 채용을 진행한다. 휴게소, 주유소 운영 계열사인 대보유통은 현장관리 부문에서 채용에 나선다.


자격요건은 ‘4년제 대졸 이상자 (2020년 2월 졸업예정자 포함)’, ‘병역필 또는 면제자’, ‘해외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는 자’이다. 우대사항은 외국어 우수자, (통신/유통) 해당부문 자격증 보유자, 공모전 수상자, SSAFY 합격자가 있다.


접수기간은 내달 5일부터 19일까지이며, 이 기간 중 온라인 채용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를 접수하면 된다. 채용절차는 9월 서류심사 후 면접을 거쳐 10월 인턴 합격자를 발표한다. 합격자는 10월 14일부터 11월 22일까지 6주간 각 사별 인턴 기간을 거친 뒤 평가를 통해 11월 말 성적 우수자를 신입사원으로 최종 채용한다. 그러나 대보정보통신 합격자는 인턴십 과정 없이 정규직으로 즉시 채용돼 바로 실무에 투입될 예정이다.


대보그룹 관계자는 “국내외적인 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일자리 창출이라는 기업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기 위해 공개채용을 실시하기로 결정했다”며 “급변하는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창의적이고 진취적인 인재를 수혈받아 강점을 가진 분야는 더욱 강화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hsunn0@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