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대학-기업 삼위일체 일학습병행 유니테크 사업 첫 성과 배출



인천재능대 제1회 유니테크 학습근로자 학위수여식 개최

△인천재능대는 28일 오전 11시 대학 소강당에서 제1회 유니테크 학습근로자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

(사진 제공=인천재능대)



[캠퍼스 잡앤조이=이진호 기자] 인천재능대는 28일 오전 11시 대학 소강당에서 제1회 유니테크 학습근로자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날 학위를 수여받은 19명의 졸업생들은 일학습병행 유니테크 사업에 참여하여 고등학교 2학년부터 학교와 기업을 오가며 3년 6개월 간의 노력 끝에 졸업을 맞이하게 됐다.


학위수여식에는 인천재능대 이기우 총장, 자유한국당 윤상현 의원, 한국산업인력공단 김현생 중부지역본부장, 유니셈(주) 이양구 사장 등 유니테크 사업 관계자와 학부모 등 약 100여명이 함께해 축하하고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무엇보다 이번 학위수여식은 인천재능대와 한국산업인력공단 중부지역본부, 주식회사 유니셈이 구축한 긴밀한 산학관 협력체제의 성과로 숙련된 고급기술 인력을 양성하여 곧바로 취업으로 연계되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욱 컸다고 할 수 있다.

행사는 학위증서, 감사장, 표창장 수여와 졸업생들의 여정을 담은 추억이야기 및 축하 영상메시지 시청, 전자과 이현진 졸업생의 감사편지 낭독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한편, 인천재능대는 지난 2015년 5월 일학습병행제 듀얼공동훈련센터에 선정, 2016년부터 유니테크 학습근로자 훈련을 시작했으며 모범적인 운영 결과 연간 성과평가에서 두 차례나 최고등급인 S등급에 선정되는 등 일학습병행제 선도 대학으로서 위상을 높이고 있다.


jinho2323@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