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건설·KCC건설·이테크건설 등 건설업계 경력직 채용 진행 중



[캠퍼스 잡앤조이=김정민 인턴기자] 건설업계의 경력직 선호 현상이 강하게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 현재 접수 진행 중인 건설업계 채용정보를 정리했다.


계룡건설은 경력사원을 27일까지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건축직이며, 자격조건은 ▲서울 4대문안 공사 유경험자 ▲탑다운공법, 포스트텐션공법 유경험자 ▲조달청 공사 유경험자 ▲국가중요시설 ‘가’급 보안시설공사 유경험자 ▲건축시공기술사 자격증 소지자 등이다. 채용은 27일까지 진행되며, 계룡건설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원서접수하면 된다.


KCC건설은 건축부문에서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자격요건은 4년제 정규대학 기졸업자, 건축현장 2년이상 경력자, 관련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접수는 27일까지 KCC건설 채용홈페이지에서 지원 가능하다.


서희건설은 신입 및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현장소장, 시공, 공무, 안전관리, 보건관리, QC-품질관리, 기계설비, 전기관리, 건축관리 등이다. 자격조건은 부문별로 상이하지만 공통요건은 관련자격증 소지자, 4년제 정규대학 이상 졸업자 등이다. 26일까지 서희건설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이테크건설은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기계, 전기, 계장, 안전 각 부문이며, 자격요건은 ▲4년제 대학교 관련학과(업무) 전공자 ▲직무별 경력 충족자 ▲어학능력 우수자 및 해외근무 가능한 자 ▲해당 모집분야 관련 기술사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접수는 27일까지 이테크건설 채용 사이트에서 지원할 수 있다.


에이스건설은 본사 신입 및 경력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모집부문은 재무회계, 건축견적, 설계담당, 자재구매담당 등이며, 공통자격은 관련학과 졸업자, 관련 자격 소유자 우대 , 건설회사 경력자 우대 등이다. 상세한 채용관련 사항은 부문별로 상이하다. 26일까지 에이스건설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원일종합건설이 신입 및 경력사원을 26일까지 모집한다. 채용부문은 건축기술직(공사, 공무), 본사(기획실) 등이며, 기술직 자격요건은 전문학사 학위 이상, 관련분야 자격증 소지자, 주거형 건축물 유경험자 등이다. 채용은 26일까지며, 원일종합건설 채용 홈페이지에서 원서접수 가능하다.


이밖에 금강주택(31일까지), 건원엔지니어링(31일까지), 신원종합개발(31일까지), 금호건설(26일까지),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26일까지), 시티건설(26일까지), 일성건설(26일까지), 우남건설(26일까지), 대명건설(24일까지), 대창기업(24일까지) 등도 사원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채용 일정은 해당 기업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유종욱 건설워커 총괄이사는 “건설사들이 경력직을 선호하는 이유는 훈련비용과 시간이 적게 들고 곧바로 실무에 투입해 성과를 낼 수 있기 때문”이라며 “건설경기 하락전망 속에서 현장 적응이 빠른 경력직 수시채용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kelly7795@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