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잡앤조이=홍효진 인턴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창·폐업이 빈번한 생계형 업종이 아닌 비과밀업종의 창업촉진을 위해 오는 2월 28일까지 '신사업 창업사관학교' 상반기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 예비창업자에 날개 달아준다…‘신사업 창업사관학교’ 제 7기 교육생 모집



특히 올해는 교육커리큘럼과 사업기회 제공의 만족도 향상을 위해 작년(450명) 대비 모집 인원을 150명가량 축소했다. 올해 선발인원은 상·하반기 각각 150명, 총 300명의 소수 정예로 육성할 계획이다. 신사업 창업사관학교는 2015년, 유망 업종으로의 창업촉진을 유도하기 위한 목적으로 설립됐다. 예비창업자를 연 2회 선발해 체계화된 이론교육, 체험교육, 멘토링을 제공하고 우수 졸업생에게는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해 창업을 돕고 있다.


신사업창업사관학교의 운영방식은 다음과 같다. 창업적성검사 및 심층면접을 통해 교육생을 선발하고 이론·체험교육, 멘토링을 통해 교육생의 창업 지식 향상을 돕는다. 다양한 사업체험을 지원과 일반경영/세무/회계/전문기술/사업계획서 등 다양한 분야의 멘토링이 가능하도 기존 1 대 1 방식 외의 매칭도 추가할 계획이다.


사업신청은 신사업창업사관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교육지원실(042-363-7841~2)로 문의 가능하다.


hyojin@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