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밴드 톡식 본능 자극하는 '신성(新星)'이 탄생하다

    2010년 10월, 24세 김정우, 19세 김슬옹 두 남자가 만났다. 밴드의 이름은 '톡식'이라 지었다. 톡식(toxic·유독한)의 사전적 의미처럼 중독성 있는 음악을 하고 싶다는 바람을 담았다. 일 년이 채 안 돼 톡식은 제 이름값을 톡톡히 하고 있다. KBS 서바이벌 프로그램 '톱 밴드'에서 예선부터 결승까지 무패 행진. 매 회 심사위원의 호평이 쏟아졌고, 실시간 검색어와 기사를 통해 대중에게 확실히 각인됐다. 작곡가 유영석 씨는 “본능을 ...

    2011.11.10 13:24:57

    {=htmlspecialchars(,title)}
  • [NEWS] 게스, 티파니, DHC, 에뛰드하우스, 더페이스샵 外

    티파니 워치, 티파니 갤러리 빈티지 아르데코에서 영감을 받아 최고의 스타일을 자랑하는 '티파니 갤러리 워치'는 현대적이면서도 클래식한 느낌을 동시에 선사한다. 티파니 갤러리의 아르데코 유산은 가늘고 우아한 아라비아 숫자, 엘레강스한 케이스와 러그의 부드러운 곡선에서 명확히 드러나며 19mm, 22mm, 26mm 3가지로 선보인다. 문의 02-547-9488 DHC, 멀티기능 비누 '화이트 솝' 'DHC 화이트 솝'은 피부에 좋은 올리브 오...

    2011.11.10 13:24:53

    {=htmlspecialchars(,title)}
  • [니트 총집합]FW 스타일별 니트 총집합

    출근하는 아버지의 재킷 속 셔츠 위에 자리 잡은 니트 카디건. 몰래 한번 걸쳐보지만 영락없는 '복학생 오빠'처럼 보일 뿐이다. 그렇다고 포기할 수는 없는 법. 다양한 패턴과 비비드한 컬러는 물론이요, 따뜻한 보온성까지 갖춘 '워너비' 니트 아이템을 준비했다. 쌀쌀한 날씨 속에서 실용성과 멋스러움까지 챙겨줄 막강한 스타일별 니트를 모았다. COLORFUL PULLOVER 겨울에는 아무래도 무채색 옷을 즐겨 입기 때문에 니트는 컬러풀한 것으로 ...

    2011.11.10 13:24:51

    {=htmlspecialchars(,title)}
  • [Item Stylings]흉내내지 않곤 못 배길걸

    패셔니스타들은 항상 새로운 스타일링으로 멋스러운 룩을 연출한다. 하지만 조금만 눈여겨본다면 같은 옷을 여러 번 입는데도 늘 새로워 보인다는 걸 알 수 있다. 한 가지 아이템으로 보온성과 스타일을 동시에 사로잡을 수 있는 변화무쌍한 스타일링이 여기 있다. MANISH LOOK 스트라이프 아이템은 패셔니스타의 필수 아이템. 옥스퍼드슈즈와 함께 매치하면 매니시 룩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1_스트라이프 슬리브리스 터틀넥 니트 가격미정 ...

    2011.11.10 13:24:48

    {=htmlspecialchars(,title)}
  • [부츠&부티]앵클 or 롱?부츠 믹스 앤 매치 노하우

    스타일의 완성은 '신발'이다? FW 시즌 여성들을 가장 행복하게 해주는 패션 아이템 중 하나가 바로 부츠다. 웨지, 레이스업, 앵클 부츠, 미디 부츠, 롱 부츠 등으로 패셔니스타, 섹시 아이콘 등 어떤 수식어에든 도전할 수 있다. 스키니, 원피스 등 다양한 아이템과 매치할 수 있는 부티와 부츠 아이템을 소개한다. 주얼리 장식이 돋보이는 부티 31만9000원 VINCIS BENCH 신고 벗기에 편한 블랙 부티 힐 23만9000원 NINEWES...

    2011.11.10 13:24:47

    {=htmlspecialchars(,title)}
  • [애니멀 프린트]밋밋한 건 재미없잖아?

    매 시즌 우리를 기쁘게 해주는 'hot' 프린트 레오파드, 지브라, 파이톤. '너무 과해 보이지 않을까' 하는 걱정도 잠시, 우리의 지갑을 열게 하는 마력을 지녔다. 잘만 믹스하면 어떤 아이템도 부럽지 않을 FW 시즌 '단골' 프린트 아이템 '레오파드, 지브라, 파이톤'을 소개한다. Leopard Item 레오파드는 블랙 아이템과 함께할 때 막강한 힘을 발휘하는 패턴이다. 여성을 더없이 섹시하게 표현해주는 이 프린트는 의상뿐 아니라 포인트...

    2011.11.10 13:24:46

    {=htmlspecialchars(,title)}
  • [Fashion Special]Minimal Watch Collection

    정성껏 만들어진 예술품이나 조각상을 보면 그 순간 엄숙해지는 느낌을 받는다. 시계도 마찬가지다. 특별한 작품에 가치와 품격을 더할 매력적인 워치 제안. 4개의 브랜드에서 빈티지, 메탈, 레더 등 저마다의 매력으로 무장한 남성 시계를 소개한다. CASIO (위)스포티하면서도 품격 있는 남성 메탈 워치가 탄생했다. 독창적인 문자판과 바늘의 움직임으로 모터스포츠의 스피드감을 표현한 'EDIFICE EF-550D' (아래) 100m 방수와 스톱워치...

    2011.11.10 13:24:44

    {=htmlspecialchars(,title)}
  • 아름다운 피부를 위한 먹는 습관 Best 10

    “먹지 마세요~ 피부에 양보하세요~”라는 광고 카피가 등장할 정도로 피부에 바르는 것이 중요해 졌다지만 그것만으로는 아름다운 피부를 갖기 어렵다. 그렇다면 어떻게 그 부족함을 채울 수 있을까? 고민할 것 없이 먹고 마시면 된다. 티 없이 맑고 탱탱한 피부를 위해서는 지금부터 꾸준히 바르고 먹는 습관을 잘 들여야 한다. 키위 화이트닝 배우 전지현, 이영아, 김희선의 공통점은? 바로 키위를 즐겨 먹는다는 것. 그녀들의 하루 식단에 키위가 빠지...

    2011.11.10 13:24:43

    {=htmlspecialchars(,title)}
  • 피부에 투자하는 시간이 행복하다! 피부 미남의 24시간뷰티 플랜

    피부에 공들이는 남자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는 것을 알고 있는가? 아침에 스킨, 로션만 대충 바르는 남자보다 비비크림은 물론이요, 안티에이징까지 두루 섭렵한 남자가 많아지고 있다는 의미다. 송중기의 매끈한 피부, 김재원의 뽀송뽀송한 피부가 탐난다면 주목하시라. 시간대별 챙겨야 할 필수 아이템과 팁만 꿰고 있어도 거울 보는 재미가 쏠쏠할 테니. AM 7:00 면도로 상큼한 아침을 맞이하라! 면도는 남자의 피부에 치명적이다. 그렇다고 안 할 수...

    2011.11.10 13:24:41

    {=htmlspecialchars(,title)}
  • [미스트]닥터 자르트, 분사력·수분감에서 베스트

    아침저녁으로 수분크림을 아무리 듬뿍 발라도 시간이 지나면 피부가 바싹 마르고 화장이 들뜨는 현상은 마찬가지! 가습기를 들고 다닐 수도 없다면 미스트를 항상 준비해 수분을 공급하는 방법밖에 없다. 미스트를 뿌린 다음 두드리라고 하는데 그렇게 하면 화장이 밀리지 않나요? 그렇다고 미스트를 뿌리고 그냥 말리면 더 건조해진다고 하던데…. - 24세·김다슬 여름에 사용했던 미스트를 가을에 그대로 사용해도 될까요? 아니면 다시 구입해야 하는 걸까요?...

    2011.11.10 13:24:40

    {=htmlspecialchars(,title)}
  • [티끌 모아 태산]화장품 샘플 활용하기

    화장대를 가득 채우고 있는 샘플. 화장품을 구입하거나 매장을 방문하면 받게 되는 화장품 샘플은 공짜여서 좋긴 하지만, 막상 쌓아두기만 하고 사용하지 않는 것이 현실이다. 언제 받았는지도 모르게 쌓여 있는 샘플들, 버리기엔 아깝고 사용하자니 불안하다. 정품과 샘플의 차이는 무엇인지, 믿고 사용해도 좋은 건지, 올바르게 샘플을 사용하는 방법으로 어떤 것이 있는지 궁금하다. 샘플 vs 정품, 오해와 진실 화장품 샘플의 유통기한은 짧다? 샘플을...

    2011.11.10 13:24:39

    {=htmlspecialchars(,title)}
  • 아시아 최대 영화축제 우리 손으로 만들어요

    부산국제영화제(BIFF)의 개막식이 열린 지난 10월 6일, 유명 스타들을 취재하려는 플래시 세례 속에 보이지 않지만 유독 빛나는 사람들이 있었다. 부산국제영화제를 향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70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이다. 9일간의 긴 항해 동안 영화제 곳곳을 누비며 축제를 이끌어간 대학생 자원봉사자들을 만났다. 부산국제영화제 개막 이틀 전인 10월 4일, 부산 영화의 전당 하늘연극장에 군청색 티셔츠와 주황색 모자를 맞춰 입은 700여 명의 젊...

    2011.11.10 13:24:37

    {=htmlspecialchars(,title)}
  • ['영웅'들의 실패 연대기] 지금 낙담하고 있니?어마어마한 그들도 한때 실패자였단다!

    “승자와 패자를 나누는 기준이 뭐지?” “그야 성공과 실패겠지.” “넌 나폴레옹이 승자라고 생각해 패자라고 생각해?” “글쎄, 결과만 보면 패자가 아닐까? 러시아 원정은 실패했지, 마지막 기회인 워털루 전쟁에서도 졌지, 그리고 세인트헬레나 섬에서 비참하게 죽었잖아.” “그러면 나폴레옹이 패자일까? 코르시카 출신으로 황제까지 됐는데? 그리고 패자면 다 나쁜 걸까? 체 게바라는 어때? 볼리비아 혁명이 실패했다고 체 게바라를 별 볼 일 없는 사람 취...

    2011.11.10 13:24:36

    {=htmlspecialchars(,title)}
  • 4년 만에 졸업하면 조기 졸업생 당신도 신 NG족입니까?

    “우리는 단군 이래 가장 많이 공부하고, 제일 똑똑하고, 외국어에도 능통하고, 첨단 전자제품도 레고블록 만지듯 다루는 세대야. 안 그래? 거의 모두 대학을 나왔고 토익 점수는 세계 최고 수준이고 자막 없이도 할리우드 액션영화 정도는 볼 수 있고 타이핑도 분당 300타는 우습고 평균 신장도 크지. 악기 하나쯤은 다룰 줄 알고, 맞아, 너도 피아노 치지 않아? 독서량도 우리 위 세대에 비하면 엄청나게 많아. 우리 부모 세대는 그중에서 단 하나만 잘...

    2011.11.10 13:24:36

    {=htmlspecialchars(,title)}
  • [방 정리의 마법]아무리 치워도 지저분해? '구역' 나누고 '공간'을 만들어라

    어렸을 적 기자는 나만의 공간이 갖고 싶었다. 파스텔 톤 책상과 어린이용 싱글 침대가 놓인 방. 그 상상이 현실이 되는 날, 기쁨의 눈물을 흘리고 말았다. '내방'은 하루의 고단함을 녹이고, 새 힘을 얻는 충전소이자 아지트다. 하지만 방 정리를 방심하는 순간, 그곳은 탈출하고 싶은 소굴이 되기도 한다. 버지니아 울프는 일찍이 '자기만의 방'을 가지라고 했지만 그것은 잘 관리하고 유지할 때에만 유효한 얘기. 책상 위에 쌓인 책들과 정체불명의 서...

    2011.11.10 13:24:34

    {=htmlspecialchars(,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