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line news

20주년 기념 뮤지컬<베르테르>캐스팅 완전체 공개

기사입력 2020.06.23 오전 09:19

[한경 머니 = 김수정 기자]대한민국 창작뮤지컬의 자부심, 뮤지컬 <베르테르>23일 전체 캐스팅 라인업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20주년 기념 뮤지컬<베르테르>캐스팅 완전체 공개

뮤지컬 <베르테르>베르테르롯데의 숭고한 사랑 이야기를 다룬 괴테의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을 원작으로 꾸준히 사랑 받아 온 한국 창작뮤지컬의 대표적인 작품으로 올해 20주년을 맞이 했다.

 

이번 시즌의 캐스팅은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하다. 주인공 베르테르역에는 엄기준, 카이, 유연석, 규현, 나현우가 이름을 올렸다. 다시 돌아온 베르테르의 레전드 엄기준을 필두로 감미로운 목소리로 로맨틱한 베르테르를 보여줄 카이, 섬세한 연기로 베르테르라는 또 하나의 인생캐릭터를 만들어낼 유연석, 더욱 성숙하고 깊어진 모습으로 돌아온 감성 베르테르규현, 신선한 활력을 불어넣을 차세대 베르테르나현우가 합류해 지고지순한 러브스토리를 보여 줄 완벽한 타이틀 롤을 완성했다.

 

베르테르의 해바라기 같은 순애보 사랑을 받는 롯데역은 김예원과 이지혜가 캐스팅되었다. 새롭게 합류하는 김예원은 영화와 드라마, 라디오DJ, 음반, 뮤지컬 무대까지 장르를 뛰어넘어 자신만의 매력을 담은 캐릭터를 선보이며 대중들에게 확실하게 인정받은 연기파 배우이다. 그녀만의 고운 음색과 연기력, 사랑스러움으로 롯데의 새로운 얼굴로서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베르테르> 2015년 공연에서 활약을 펼쳐 많은 사랑을 받은 배우 이지혜는 지난 시즌 당시 풍부한 성량과 섬세한 감정연기로 천진난만함과 내면의 깊은 슬픔을 오롯이 표현해 천상 롯데라는 극찬을 받았다.

 

롯데의 약혼자이자 이성적인 사고와 행동방식을 지닌 알베르트역은 이상현, 박은석이 맡았다. 2010년부터 매 시즌에 참여하며 흡입력 있는 연기력으로 관객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이상현은 더욱 깊이 있는 알베르트로 돌아올 예정이다. 탁월한 캐릭터 해석 능력과 연기력을 갖춘 박은석이 이번 시즌 새롭게 합류한다. 그는 <베르테르>를 통해 밀도 있는 감정 변화를 그려내며 베르테르와의 긴장감 넘치는 모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베르테르의 사랑을 안타까워하며 그의 곁에서 조언을 하는 펍의 여주인 오르카역에 뮤지컬 배우 김현숙과 최나래가 확정되었다. 또한 낭만적인 정원사로 남몰래 미망인이 된 안주인을 연모하는 카인즈역은 송유택과 임준혁이 분한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은 <베르테르>는 지난 시즌 <베르테르>에서 사랑받았던 배우들과 새롭게 합류한 배우들의 완벽한 조화를 통해 최적의 캐스팅을 갖추며 더욱 짙어진 사랑의 여운을 전할 계획이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06-23 09:30

  • 한경BUSINESS 페이스북
  • 한경MONEY 페이스북
  • 한경MONEY 인스타그램
  • 한경BUSINESS 포스트
  • 한경BUSINESS 네이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