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line news

NH농협은행 "AI로 금융상품 불완전판매 원천 차단"

기사입력 2020.10.05 오후 12:48

NH농협은행 "AI로 금융상품 불완전판매 원천 차단"

[한경 머니=공인호 기자] NH농협은행이 금융권 최초로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금융투자상품 불완전 판매 차단에 나선다.


농협은행이 최근 완료한 '투자상품 불완전판매 점검 고도화 프로젝트'는 WM(자산관리)사업부와 디지털전략부의 협업으로 진행됐으며, AI 기술을 활용한 RPA(로봇프로세스자동화) 시스템 도입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인공지능 기반의 자동화 로봇이 서류 불비항목 추출  등 전국 영업점에서 발생하는 수천건의 투자상품 거래신청서 점검을 통해 불완전 판매 관련 미흡사항을 점검하고, 이를 영업점에 전달해 사후관리에 활용하는 방식이다. 점검 결과는 직원 교육 자료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이로써 농협은행은 기존 한정된 인력에 의존한  점검업무를 자동화 로봇으로 대체해 불완전판매 탐지 정확도와 효율성을 크게 높일 수 있게 됐다.


손병환 농협은행장은 "이번 자동화 시스템 도입으로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투자상품 판매사의 불완전판매에 대한 고객들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RPA를 비롯한 디지털 신기술을 적극 활용하여 고객중심 디지털휴먼뱅크 구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당사의 허락 없이 본 글과 사진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입력일시 : 2020-10-05 12:48

  • 한경BUSINESS 페이스북
  • 한경MONEY 페이스북
  • 한경MONEY 인스타그램
  • 한경BUSINESS 포스트
  • 한경BUSINESS 네이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