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heritance

  • 유언을 철회하는 세 가지 방법

    유언을 철회하는 세 가지 방법

    [한경 머니 기고 = 김상훈 법무법인 바른 변호사·법학박사]한 치 앞을 볼 수 없는 것이 인생이고, 사람의 마음이다. 유언 역시 상황에 따라 변경하거나 철회하게 되는 경우가 있는데 이럴 때 어떤 과정이 적용될까. 현대 유언법은 유언의 철회...

    [2018년 07월02일 제 158호]

  • LG그룹을 통해 본 국내 재벌 상속사

    LG그룹을 통해 본 국내 재벌 상속사

    [한경 머니 기고 = 구상수 법무법인 지평 회계사]LG그룹이 ‘구광모 체제’로의 전환을 위한 준비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1조 원대에 가까운 상속세 납부 절차에도 세간의...

    [2018년 07월02일 제 158호]

  • [SPECIAL] “기업 승계, 대물림 아닌 생존 문...

    [SPECIAL] “기업 승계, 대물림 아닌 생존 문제로 봐야”

    대한민국 중견기업들이 줄줄이 존폐의 기로에 서고 있다. 본격적인 산업화 시대를 거쳐 성장해 온 기업들이 ‘상속’이라는 높은 벽에 부딪쳐 경영권 승계 자체를 포기하는 사례가 속...

    [2018년 07월02일 제 158호]

  • [SPECIAL] 기업승계 ‘난맥’…100년 기업 요...

    [SPECIAL] 기업승계 ‘난맥’…100년 기업 요원한가

    우리 경제의 ‘허리’ 역할을 해 온 중견기업들이 존폐의 기로에 내몰리고 있다. 흔들림 없는 창업정신과 부단한 혁신을 통해 글로벌 플레이어로 성장했지만 높은 세(稅) 부담을 넘어...

    [2018년 07월02일 제 158호]

  • 김영진 미래엔 대표 “100년 명문기업으로 교...

    김영진 미래엔 대표 “100년 명문기업으로 교육입국 실현”

    교육·출판 전문 기업 ‘미래엔’이 한국을 대표하는 ‘명문장수기업’에 선정됐다. 명문장수기업은 바람직한 성장 과정은 물론 법률 준수, 조세 납부, 사회적 기여, 대내외 평판 등 ...

    [2018년 07월02일 제 158호]

  • 김앤장, 회계감리 ‘드림팀’ 전진 배치 ‘눈...

    김앤장, 회계감리 ‘드림팀’ 전진 배치 ‘눈길’

    최근 기업의 분식회계 문제가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며, 금융당국이 기업 회계감독을 강화키로 하는 등 단단히 칼을 빼 들었다. 이에 국내 최고의 로펌으로 손꼽히는 김앤장법률사무소...

    [2018년 07월02일 제 158호]

  • 자금출처조사와 증여세 과세

    자금출처조사와 증여세 과세

    [한경 머니 기고 = 윤여정 김앤장법률사무소 변호사]살다 보면 여러 가지 변수에 직면하기 마련이다. 그래서 매사 기록하고, 저장하는 습관이 중요한데 가령, 자금출처조사 시 주의해...

    [2018년 06월 제 157호]

  • 상속세 부담 줄여주는 ‘영수증 효과’

    상속세 부담 줄여주는 ‘영수증 효과’

    [한경 머니 기고=정병수 상무·이승윤 세무사 삼정KPMG 상속·증여 및 가업승계 팀] 추정상속재산이란 실제 상속재산이 아니지만 상속받은 것으로 추정해 과세하는 것이다. 하지만 ...

    [2018년 06월 제 157호]

  • 절세부터 증여까지 돈 되는 ‘특허 세테크’

    절세부터 증여까지 돈 되는 ‘특허 세테크’

    [한경 머니 기고=유경동 윕스 전문위원 ]특허가 증여세 절약에도 톡톡한 효과를 발휘한다는 사실을 모르는 기업인들이 많다. 특허를 활용한 세테크는 아는 만큼 보이는 ‘솔로몬...

    [2018년 06월 제 157호]

  • 문재인 정부 1년, 상속·증여 바뀐 셈법은

    문재인 정부 1년, 상속·증여 바뀐 셈법은

    [한경 머니 = 김수정 기자]문재인호(號)가 야심 차게 닻을 올린 지 1년이 된 가운데 흔히 ‘부자들의 세금’으로 불리는 상속·증여세 분야에서는 어떤 파고가 일었을까. 출범 1...

    [2018년 05월 제 156호]

  • 한경BUSINESS 페이스북
  • 한경MONEY 페이스북
  • 한경MONEY 인스타그램
  • 한경BUSINESS 포스트
  • 한경BUSINESS 네이버뉴스
2020.08
통권183
BACK TO GREEN LIFE

BACK TO GREEN 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