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SMART GOLF

    골프를 일상의 스포츠로 즐기는 사람이 많아지며, 보다 수월한 골프 라운드를 돕는 스마트 골프 기기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높아졌다.1 GARMIN, Approach G80·CT10GPS 거리측정기와 휴대용 론치 모니터를 하나로 통합한 ‘어프로치 G80’. 레이더를 내장해 헤드 스피드와 볼 스피드, 스매시 팩터와 스윙 템포, 비거리 등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3.5인치 컬러 터치스크린은 직사광선 아래서도 가독성이 뛰어나며, 최대 15시간 사용 가능하다. 반면 ‘CT10’은 모든 샷을 자동으로 측정하고 라운드 기록을 분석할 수 있는 클럽 분석 센서로 가민의 골프 워치와 연동해 샷 거리, 랜딩 지점 등 정보를 자동으로 측정한다. 2 LEICA, Pinmaster II Pro지난 100여 년간 망원경과 카메라를 만들어온 라이카의 기술력을 집대성했다. 한 손에 쥐고 파인더에 눈을 맞추면 단 0.85초 만에 목표물까지 거리를 측정하는데, 라이카답게 선명도가 매우 뛰어나다. LED 디스플레이 역시 어두운 곳이나 안개, 심지어 역광에서도 뛰어난 시인성을 자랑한다. 탄소섬유를 함유한 강화 플라스틱 소재로 만들어 가벼운 것도 특징3 VOICE CADDIE, Y1 Yardage Book정확한 골프 코스 정보는 물론 라운드 내용을 기록할 수 있는 새로운 차원의 거리측정기. LTE 통신을 이용해 굳이 앱과 연동하지 않아도 4.3인치 디스플레이로 코스 뷰와 그린 뷰를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야디지 북답게 홀별로 공략법과 샷 결과를 기록할 수 있는데, 샷별 비거리와 스코어, 코스 레이아웃에서 샷 트레킹을 할 수 있는 기능도 갖췄다.4 TAG HEUER, Connected Calibre E4 - Golf Edition첫 스윙을 자동으로 감지해 사용자가 직접 기능을 조작하지 않고도 앱에서 샷을 추적하는 ‘

    2022.07.22 14:49:19

    SMART GOLF
  • [Smart Watch] 2 DIFFERENT

    서로 다른 라이프스타일의 두 남자, 이들의 유일한 공통점은 바로 가민 스마트워치를 사용한다는 것.Outdoor Life과학탐험가 문경수문경수 씨는 국내 1호 과학탐험가다. 과학을 주제로 한 탐험을 한다. 이를 테면 우주와 공룡, 오로라와 화산 등을 주제로 탐험을 하고, 그곳에서 얻은 데이터로 다양한 콘텐츠를 만든다. 지난 2010년에는 아시아인 최초로 미국 항공우주국(NASA)의 우주생물학그룹과 함께 과학탐사를 다녀오기도 했다.그에게는 가민과의 특별한 ‘추억’이 있다. 약 15년 전쯤의 일이다. “호주 사막에서 조난을 당한 적이 있어요. 만약 그때 제 손에 가민의 위성항법장치(GPS) 기기가 없었더라면 저는 지금 이 자리에 없었을지도 모릅니다.” 당시 그가 사막 한가운데서 의지할 수 있는 건 GPS 좌표가 유일했다. 다행히 뜨겁고 척박한 사막에서도 가민의 GPS 기기는 튼튼하고 정확했다. 이후 그는 가민이라는 이름만 들어도 가슴이 뭉클해진다고 말한다. “가민만 있다면 어디서든 살아올 수 있다는 믿음이 생긴 거죠. 그래서 탐험을 떠날 때면 가장 먼저 가민의 기기부터 챙깁니다. 저에겐 제2의 여권 같은 존재랄까요?”평소 그가 애용하는 스마트워치 역시 가민의 제품. 그중에서도 ‘피닉스 7’을 사용한다. 그는 피닉스 7의 장점으로 태양광 충전 기능과 지도 저장 기능을 꼽는다. “오지에서는 전기를 수급하는 게 쉽지 않아요. 그래서 전자 기기나 스마트 기기의 충전이 늘 걱정이죠. 그런데 피닉스 7은 내장 배터리가 굉장히 오래 가더라고요. 거기에 태양광 충전 기능까지 갖추고 있어 시간이나 동선의 구애를 받지 않고 탐험을 즐길 수 있어요. 또 탐험할 때에는 내가 발견

    2022.04.26 15:10:58

    [Smart Watch] 2 DIFFER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