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100대 CEO-강신호 CJ대한통운 대표]AI·빅데이터 기반 첨단 물류 혁신 주도

    강신호 CJ대한통운 대표는 혁신 기술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강력한 시동을 걸고 있다. 지난해 CJ대한통운 대표에 취임한 그는 한국 1위를 넘어 글로벌 리딩 물류기업으로의 도약을 목표로 삼았다. 이를 위해 2023년까지 2조5000억원을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하고 미래비전을 구체화하기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강 대표는 고려대를 졸업한 뒤 CJ그룹에 입사해 식품과 물류사업부문 등 요직을 두루 거친 ‘정통 CJ맨’이다. 오랜 기간 CJ제일제당에서 경영 관리를 담당했고 지주사인 CJ 운영1팀장과 인사팀장을 거쳐 재무·관리·인사 등에서 요직을 거치며 경영 전문가로 인정받았다.2013년 CJ프레시웨이 대표이사를 지내면서 취임 1년 만에 영업이익을 3배 이상 늘린 일화는 유명하다. 2018년 CJ제일제당 식품사업부문 대표를 거쳐 2020년 CJ제일제당 대표에 취임했다. CJ제일제당에서는 ‘비비고’ 브랜드를 중심으로 ‘K푸드’ 글로벌화를 이끌었고 질적성장을 주도해 역대 최대 매출과 영업이익을 달성하는 성과를 이뤄 냈다.지난해 물류 사업의 키를 쥔 강 대표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급속도로 변화하는 물류 산업 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플랫폼 사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하는 데 힘쓰고 있다. 기존에 운영 중인 곤지암·용인·군포 풀필먼트센터에 이어 올해 남사와 여주에 센터를 오픈했고 향후 수도권을 중심으로 풀필먼트센터를 추가로 확보할 예정이다. 또한 디지털 전환을 위해 택배 정보기술(IT) 시스템을 전면 교체하는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인공지능(AI) 분류 시스템, 지능형 스캐너, 무인 이송 로봇, 자동 검수 시스템 등 첨단 기술을 택배 현장에 적용해

    2022.07.04 06:05:01

    [100대 CEO-강신호 CJ대한통운 대표]AI·빅데이터 기반 첨단 물류 혁신 주도
  • 강신호 CJ대한통운 대표, 생존 위한 패러다임 변화 이끈다

    [100대 CEO]강신호 CJ대한통운 대표는 사업을 통찰하는 탁월한 안목과 목표를 향한 강한 추진력을 갖춘 ‘소통형 최고경영자(CEO)’로 평가받고 있다.강 대표는 경북 포항 출신으로 고려대에서 경영학을 전공했다. 1988년 CJ제일제당 기획관리부에 입사한 이후 오랜 기간 경영 관리를 담당했다. CJ(주) 운영1팀장과 인사팀장을 거쳐 재무·관리·인사 등에서 탁월한 능력을 발휘했다. 2013년 CJ프레시웨이 대표에 취임한 지 1년 만에 영업이익을 3배 이상 늘렸다. 2018년 CJ제일제당 식품사업부문 대표를 거쳐 2020년 CJ제일제당 대표에 취임해 고강도 혁신과 변화를 통한 소비자 라이프스타일 선도, 식품과 바이오 초격차 1위 달성과 글로벌화에 집중해 왔다.강 대표는 올해 CJ대한통운으로 자리를 옮겨 CJ그룹의 창업 이념인 ‘사업보국’ 정신을 기반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극복에 동참하고 안정적 생활 물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기틀을 마련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CJ대한통운의 수익성 강화와 재무 구조 개선 등 고강도 체질 개선을 통한 선제적 위기 대응에 집중하고 있다. 글로벌 위기 상황을 ‘혁신으로 새롭게 성장할 수 있는 기회’로 삼고 글로벌 생존을 위한 패러다임 변화를 이끌고 있다.강 대표는 코로나19 이후 물류 산업이 필수적인 생활 기간 산업으로 자리매김한 가운데 CJ대한통운의 구조적 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힘을 쏟고 있다. 산업 패러다임이 끊임없이 변화함에 따라 선택과 집중을 통한 사업의 질적 성장을 추구하는 것은 물론 데이터 기반의 정보기술(IT) 기업으로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신사업 모델을 발굴하는 등 미래 성장 동력 확

    2021.06.25 06:44:01

    강신호 CJ대한통운 대표, 생존 위한 패러다임 변화 이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