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저평가된 고객에게 합리적 중금리 제공”

    혁신 기술로 무장한 핀테크 업체들의 경쟁이 치열하게 벌어지고 있다. 금융과 기술의 환상적인 만남, 핀테크 시대. 미래 금융은 무엇이며, 이 세계의 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핀테크 기업을 만나는 시간. 이달의 핀테크 리더는 이호성 8퍼센트 부대표다.온라인투자연계금융 서비스 8퍼센트를 운영 중인 주식회사 에잇퍼센트가 지난 10월 실리콘밸리 투자사 BRV캐피털매니지먼트(이하 BRV) 등으로부터 453억 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BRV는 20년 이상의 글로벌 투자 실적 및 네트워크를 활용해 페이팔(PayPal), 캐비지(Kabbage), 프리덤페이(FreedomPay), 어펌(Affirm) 등 글로벌 핀테크 플랫폼에 투자해 왔다. 업계 이목을 이끈 건 8퍼센트가 BRV의 첫 번째 한국 핀테크 기업의 투자 사례가 됐다는 것이다.이효진 대표와 함께 8퍼센트를 이끌고 있는 이호성 부대표는 “8퍼센트는 국내 금융기관이 장기간 도외시했던 중금리 시장을 적시에 공략해 왔다”며 “그 과정에서 금융 데이터를 방대하게 축적해 탄탄한 자체 신용평가 모형을 구축함으로써 결과적으로 대출자에게는 더 낮은 금리로 자금을 공급하고 투자자에게 더 높은 수익을 제공해 왔다”고 소개했다.이어 그는 “새 시대에 맞는 디지털뱅킹 서비스로 진화하고 대출, 투자를 넘어 다양한 금융·비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합리적인 사람들의 필수품, ‘머스트 해브(must have) 서비스’로 거듭나 기존 저축은행, 캐피털의 고객을 8퍼센트가 흡수할 것”이라고 밝혔다. 8퍼센트를 소개해 달라."2014년 11월 설립된 국내 1호 중금리 전문 핀테크 기업이다. 8퍼센트는 중금리를 상징하는 네이밍이다. 중금리는 시중은행의 연 3~5% 대출을 이용하는 고

    2021.11.24 12:06:04

    “저평가된 고객에게 합리적 중금리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