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세계 3위 경제 대국 일본, 흔들리는 금융시장 지위

    [글로벌 현장] 세계 3위 경제 대국 일본의 금융 시장 지위가 휘청이는 조짐이 곳곳에서 감지되고 있다. 국제 금융 시장에서 안전 자산으로 통용되던 엔화가 세계 증시가 폭락하는 동안 외면받는가 하면 상장(IPO) 시장의 존재감이 한국과 인도보다 약해졌다. 지난 30여 년간 주식 시장에서 통용되던 ‘엔화 가치가 떨어지면 일본 주가가 상승한다’는 공식이 깨지고 있다. “진짜 안전 자산은 달러” 지난해 ...

    2021.05.14 06:59:24

    세계 3위 경제 대국 일본, 흔들리는 금융시장 지위
  • 갈라진 세계...'바이든 시대'에도 심상치 않은 미·중 파열음

    [글로벌 현장] 미·중 관계가 ‘바이든 시대’에도 심상치 않게 흐르고 있다. 미국이 아시아와 유럽의 동맹을 복원해 중국을 압박하자 중국은 러시아·이란 등과 손잡고 ‘반미(反美) 연대’로 맞서고 있다. 미·중을 중심으로 세계가 갈라지는 모습이다. 미·중 갈등으로 반도체 등 첨단 산업의 글로벌 공급망도 요동치고 있다. 미국이 이들 산업을 미국이나 동맹국...

    2021.04.08 07:08:02

    갈라진 세계...'바이든 시대'에도 심상치 않은 미·중 파열음
  • 바이든 '공격적 돈 풀기'…인플레 파고 덮치나

    [글로벌 현장] 미국에서 인플레이션 경보음이 커지고 있다. 조 바이든 대통령과 집권 민주당이 ‘공격적 돈 풀기’에 나서면서다. 인플레이션 우려로 미 중앙은행(Fed)의 긴축 시점이 앞당겨질 것이란 우려가 커지면서 미 국채 금리가 급등세를 타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확장적 통화·재정 정책을 타고 급등했던 기술주도 조정을 받고 있다. ‘초대형 부양책’ 또 나온...

    2021.03.19 07:36:01

    바이든 '공격적 돈 풀기'…인플레 파고 덮치나
  • 21세기의 소니·20세기에 머무른 파나소닉…사업 재편이 명운 갈랐다

    [글로벌 현장] 14조230억 엔(약 148조원) vs 3조3503억 엔. 일본을 대표하는 전자 기업 소니와 파나소닉의 시가 총액이다. 소니는 일본 3위, 파나소닉은 42위다. 2008년까지만 해도 파나소닉의 시가 총액은 2조7000억 엔으로 1조9000억 엔의 소니를 앞섰다. 13년간 파나소닉이 제자리걸음하는 동안 소니의 시가 총액은 7배 증가하면서 위상이 바뀌었다. 두 기업의 현주소를 잘 나타내는 장면이 지난 2월 나왔다. 소니는 2월...

    2021.03.12 07:13:01

    21세기의 소니·20세기에 머무른 파나소닉…사업 재편이 명운 갈랐다
  • 다시 몸 푸는 트럼프…'트럼프냐, 탈트럼프냐' 공화당 줄타기

    [글로벌 현장] 미국 상원에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탄핵안이 부결된 후 공화당의 딜레마가 커지고 있다. 공화당 지지층 다수가 트럼프 전 대통령을 지지하는 상황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을 버리기 어렵지만 트럼프 전 대통령을 계속 붙들고 가자니 중도층을 잃을 수 있기 때문이다. 2022년 중간 선거와 2024년 대선에서 상·하원과 백악관 탈환을 노리는 공화당 내에서 ‘트럼프냐, 탈트럼프냐’를 두고 ‘노...

    2021.02.26 09:05:01

    다시 몸 푸는 트럼프…'트럼프냐, 탈트럼프냐' 공화당 줄타기
  • 바이든 시대 주목받는 'D10'과 '쿼드' [글로벌 현장]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의 외교 안보 축으로 D10과 쿼드(Quad)가 주목받고 있다. 바이든 정부의 ‘아시아 차르(최고 책임자)’인 커트 캠벨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인도태평양조정관이 미국 동맹 정책의 핵심 키워드로 두 가지를 꼽으면서다. D10은 민주주의 10개국 모임, 쿼드는 미국·일본·호주·인도가 주축이 된 안보 협의체로 둘 다 중국 견제의 성격을 갖고 있고 한국도 참여 대...

    2021.01.28 16:58:04

    바이든 시대 주목받는 'D10'과 '쿼드' [글로벌 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