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최윤 OK금융그룹 회장, ‘오사카금강 인터내셔널 스쿨’ 이사장 연임

    최윤 OK금융그룹 회장이 재일한국학교 '오사카금강 인터내셔널 스쿨' 이사장 연임에 성공한 가운데 이 학교가 한민족 글로벌 인재 양성의 요람으로 거듭나고 있다.22일 장학재단에 따르면 2022학년도 신입생 모집을 마친 금강학교의 학생수는 267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2008년 약 400명에 달했던 금강학교 학생수는 2018년 203명까지 떨어졌는데, 최윤 회장의 취임(2019년) 직후 반등하기 시작해 △2020년 218명 △2021년 240명, 2022년 현재 267명까지 늘어난 것이다. 이는 최저점(2018년) 대비 30% 이상 증가한 수준이다. 특히 2021년도에는 △초등학생 25명 △중학생 21명 △고등학생 24명이 입학했는데, 초등학교와 중·고 신입생이 20명을 넘은 것은 이례적이라는 평가다. 금강학교는 지난 1946년 재일교포 1세들이 일본 내 한민족 후손들에게 한국 문화 및 민족 교육을 펼치기 위해 건립한 재외한국학교다. 금강학교는 1961년 세계 최초의 재외한국학교로 인정받았으며 1985년에는 일본 학교 교육법에 근거해 ‘정식 학교’로 인가 받았다. 최 회장은 '글로벌 인재 양성 및 민족 교육을 통해 명실공히 코리아 인터내셔널 스쿨로 도약한다'는 목표 아래 △우수인재 육성을 위한 획기적인 장학제도 도입 △한국어·영어·일본어 어학 능력 집중교육 △우수교원 확보 및 학습 커리큘럼 개선 △차별화된 방과후 수업 시행 △각종 클럽 확대 등을 확대할 계획이다. 최윤 회장은 "금강학교 개혁을 위한 노력을 인정받아 올해 초 제12대 금강학교 이사장으로 연임해 오는 2025년까지 3년 더 금강학교를 이끌게 됐다"며 "재일교포 꿈나무들이 금강학교에서 차별화된 영어, 한국어, 일본어

    2022.06.22 14:03:44

    최윤 OK금융그룹 회장, ‘오사카금강 인터내셔널 스쿨’ 이사장 연임
  • 4대 금융그룹, 주가 흐름으로 살펴본 경영성과는

    최고경영자(CEO)의 주된 역할은 뚜렷한 경영성과를 일궈 기업을 성장시키는 일이다. 특히 주식시장에 상장된 기업의 경우 주주들이 만족할만한 수준의 주가 상승을 이끌어내는 일도 CEO의 핵심 역할 중 하나다. 다만 대표적인 규제산업이자 리스크 관리가 '금과옥조'로 여겨지는 은행산업의 경우 다른 업종에 비해 CEO의 경영능력과 주가와의 상관관계가 낮다는 인식이 컸다. 정말 그럴까. '실적+주가' 두토끼 잡은 윤종규 ...

    2021.05.22 07:08:01

    4대 금융그룹, 주가 흐름으로 살펴본 경영성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