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금호건설, 한 차원 높아진 수익성…‘고마진’ 주택 사업으로 성장세 입증

    [비즈니스 포커스]금호건설이 올해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하며 한 차원 높아진 수익성을 입증했다. 시장 예상보다 높은 외형 성장과 수익성 개선이 주효했다. 특히 상대적으로 마진이 높은 주택 사업이 성장세의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했다.금호건설은 이 추세를 이어 가기 위해 신사업과 신성장 동력 발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정부 정책에 맞춰 신재생에너지와 물 산업 등 신성장 동력 분야에 중점을 두고 있다.주택부문 매출, 50%로 끌어 올린다금호건설의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은 지난해 동기 대비 92.6% 늘어난 351억원이다. 시장 예상치(280억원)를 25.4% 웃돌았다. 신규 분양 물량과 착공 현장의 증가로 매출이 예상보다 4.4% 많은 5310억원을 달성했다. 매출이 전년보다 22.4% 증가했다.특히 주택부문은 2345억원의 매출을 달성해 지난해보다 57.1% 급증한 실적을 보였다. 원가율도 0.4%포인트 개선됐다. 금호건설은 주택부문의 호조에 힘입어 지난해 전체 매출의 36%를 차지했던 주택 비율을 올해 50%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올해 2분기 기준 주택부문의 매출은 44.2%를 차지해 목표치를 무난하게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금호건설의 올해 분양 예정 물량은 총 6946가구로 지난해보다 약 70% 많다. 올해 상반기 3155가구, 하반기 3791가구를 분양한다. 금호건설의 최근 분양 추세는 △2017년 2616가구 △2018년 2626가구 △2019년 5256가구 △2020년 4170가구 등으로 매년 늘어나고 있다.올해 상반기 분양한 4개 단지 중 3개 단지에서 100% 계약을 이끌어 냈다. 상반기 공급 단지가 성공적인 분양 성적을 기록함에 따라 하반기 물량도 완판(100% 분양 계약)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올해 첫 분양 단지

    2021.09.09 06:00:10

    금호건설, 한 차원 높아진 수익성…‘고마진’ 주택 사업으로 성장세 입증
  • 대한민국 주거 문화 발전 이끄는 8개 건설사

    [2021 웰빙 아파트 대상]한경비즈니스가 ‘2021 웰빙 아파트’를 선정했다. 지속적인 혁신으로 주거 환경을 향상시키고 삶의 질을 높이는 데 일조한 8개 건설사를 선정했다. 수상의 영광을 누린 건설사는 대우건설·롯데건설·쌍용건설·SK에코플랜트·GS건설·DL이앤씨·현대건설·금호건설 등이다.이들 건설사는 각 기업이 지닌 건설 노하우와 특화 설계를 최대한 활용해 아파트 주거 공간에 건축미와 친환경성, 실용성, 조경 환경, 커뮤니티 시설 등을 접목해 최고의 생활 단지를 완성했다. 이를 통해 국민의 주거 문화 발전을 이끄는 데 혁혁한 공을 세웠다.한경비즈니스는 국민 주거·생활 여건 발전과 건설업계의 경쟁력을 높인 건설사와 단지를 파악해 △종합 △고객 만족 △리모델링 △마케팅 △브랜드(3곳) △친환경 등의 부문에서 뛰어난 성과를 달성한 건설사 8곳을 ‘2021 웰빙 아파트 대상’ 수상 기업으로 선정했다.◇ [종합 대상] 대우건설 ‘과천 센트럴파크 푸르지오 써밋’대우건설이 2021 웰빙 아파트 대상의 최고 영예인 ‘종합 대상’을 차지했다. 대우건설은 1973년 창사 이후 최고의 기술력과 품질로 한국의 건설업계를 선도해 왔다.지난 반세기 한국이 이룩한 빠른 경제 성장의 순간에는 언제나 대우건설이 함께했다. 압도적인 주택 공급량으로 국민 주거 안정에 기여하는 한편 친환경 프리미엄 아파트 브랜드 ‘푸르지오’로 아파트의 새 기준을 제시했다.여러 단지 중 특히 경기 과천 센트럴파크 푸르지오는 풍요로운 자연과 도시의 편리한 혜택을 모두 누리면서 해당 지역에서 최고의 고급 주거 단지로 자리매김했다.과천 센트

    2021.06.29 06:16:01

    대한민국 주거 문화 발전 이끄는 8개 건설사
  • “수도권에 숨은 비규제지역”…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 선착순 분양

    수도권에 숨은 비규제지역 아파트가 실수요자 사이에서 ‘알짜배기’로 떠오르고 있다. 정부의 주택시장 압박 강도가 갈수록 강해지면서, 상대적으로 대출 등이 자유로운 비규제지역 신규분양에 이목이 집중되는 것이다.경기 포천은 대표적인 수도권 비규제지역이다. 무주택자 기준으로 주택담보대출비율(LTV)을 최대 70% 받을 수 있다. 다주택자도 주택담보대출이 가능하다. 무주택자와 1주택자는 취득세 중과를 적용 받지 않는다.금호건설은 경기 포천 군내면 구읍리 655번지 일대에 짓는 민간 분양 아파트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을 선착순 분양 중이다. 비규제지역인 포천에 들어서는 새 아파트로, 최고층 프리미엄과 지하철 7호선 연장선 포천역(예정)이 들어서 투자가치가 높다는 평가를 받는다.이 아파트 단지는 지하 2층, 지상 최고 29층, 6개동, 579가구 규모다. 수요가 큰 전용면적 84㎡ 단일평형이다. 타입별로는 △84㎡A 504가구 △84㎡B 75가구 등이다.금호어울림 센트럴이 들어설 포천3지구는 포천 신주거벨트(포천 1~4지구)에서도 최중심 입지로 꼽힌다. 7호선 포천역이 가까이 있고 도심권에 위치해 생활 인프라를 그대로 활용할 수 있다.아울러 포천 최고층 아파트로 지어지며, 포천 아이파크 1·2차 단지에 인접해 있다. 총 1500여 가구에 달하는 메이저 브랜드 타운이 조성될 전망이다.포천초와 포천고, 경기도서관, 포천시립도서관 등과 가까워 교육환경도 좋다. 포천천과 청성역사공원, 포천체육공원 등도 근처에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다. 하나로마트와 포천반월아트홀 등 생활편의시설과도 가깝다.금호건설 관계자는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 단지에는 피트니

    2021.06.17 07:06:02

    “수도권에 숨은 비규제지역”… 포천 금호어울림 센트럴 선착순 분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