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한국자전거나라, 대구인물기행 ‘대구와 인(人)연을 맺다’ 프로그램 운영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한국자전거나라는 대구관광재단이 지역의 역사적 인물을 통해 대구의 매력을 재발견할 수 있는 ‘대구인물기행 - 대구와 인(人)연을 맺다’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8일 발표했다. 한국자전거나라는 대구인물기행 프로그램의 총괄 운영을 맡고 있다.대구인물기행은 미술, 음악, 문학, 기업가 등 다양한 테마의 대표 인물 투어 프로그램으로 5월부터 6월 초까지 진행된다. 대구의 음식, 건축, 자연 등 지역이 품은 ‘특별함’을 만나기 위해 △대구 10미(味) △적벽돌의 근대 건축물 △아름다운 팔공산과 수성못 등 다양한 특별함을 지닌 대구를 여행해야 할 또 다른 이유로 ‘인물’이라는 콘셉트를 지정, 총 4가지 테마로 진행될 예정이다.첫 번째 코스는 대구가 낳은 근대 미술의 거장, 이인성을 통해 대구의 미술과 색감을 만나보는 미술 투어다. 고(故) 이건희 회장이 사랑한 미술가로 최근 다양한 세대에서 관심받는 이인성 화백의 발자취와 작품을 생생하게 만나볼 수 있으며, 코스 중에는 계산성당 등 이인성 그림의 배경이 됐던 장소는 물론 아틀리에 연극도 관람할 수 있다. 두 번째 코스는 1세대 서양 음악가 박태준을 통해 대구가 자아낸 선율을 느껴보는 음악 투어다. 남녀노소 누구나 다 아는 ‘오빠 생각’과 ‘동무생각’을 들으며 유네스코 음악 창의도시로 거듭난 대구 감수성의 근원을 찾아보는 코스다. 오감으로 느끼는 음악 투어를 위해 기술예술융합소 ‘모루’에서 야생 탬버린을 만들고, 직접 곡을 연주해 보는 체험 활동도 준비돼 있다.세 번째 코스로는 빼앗긴 들에서도 봄을 부르짖던 저항 시인 이상화를 통해 어두운

    2022.04.28 11:49:21

    한국자전거나라, 대구인물기행 ‘대구와 인(人)연을 맺다’ 프로그램 운영
  • 대구시, 경단녀 직업훈련 지원 대폭 늘려 재취업 문 활짝!

    [한경잡앤조이=조수빈 기자] 대구시는 2021년도 경력단절여성 직업교육훈련 과정을 총 42개 800여 명으로 대폭 확대하고, 경력단절여성의 직업역량을 강화해 재취업에 성공할 수 있는 지원 계획을 25일 발표했다. 경력단절여성 대상 직업교육훈련은 올해 역대 최고 규모다. 2020년 32개 과정에서 올해 42개 과정 800명 모집으로 확대됐다. 여성가족부에서 국비를 전액 지원하는 35개 과정과 대구시에서 시비를 추가 투입하는 지역특화 프로그램 7...

    2021.02.25 13:30:23

    대구시, 경단녀 직업훈련 지원 대폭 늘려 재취업 문 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