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Special] 해외 투자형 변액보험, 울타리 넘어 약진

    지난해부터 이어진 투자 열풍이 올해도 쉽사리 식지 않고 있다. 특히 올해는 동학개미(국내 개인투자자)에서 서학개미(미국 등 해외 주식에 투자하는 국내 투자자)로 갈아타는 추세가 두드러졌다. 사실상 박스권에 갇힌 국내 증시의 울타리를 넘어 더 많은 부의 기회를 찾아가기 위한 투자자들의 움직임이 숨가쁘다. 격변하는 글로벌 시장 흐름 속에서 리스크를 줄이기 위해 글로벌 자산 배분형 펀드를 대안으로 삼는 흐름도 목격된다. 특히 해외 투자 시 절세효과를 얻을 수 있는 해외 투자형 변액보험이 재조명을 받는 분위기다. 해외 투자 붐을 계기로 주목받는 변액보험 시장을 들여다본다. 글 정초원 기자

    2021.11.29 10:37:56

    [Special] 해외 투자형 변액보험, 울타리 넘어 약진
  • [해시태그 경제 용어] 동학개미운동

    [해시태그 경제 용어] ‘동학개미운동’은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주식 시장에 등장한 신조어다. 코로나19로 증시 폭락이 거듭되는 가운데 한국의 개인 투자자들이 기관과 외국인에 맞서 한국 주식을 대거 사들인 상황을 1894년 반외세 운동인 ‘동학농민운동’에 빗댄 표현이다. 실제 지난해 3월 2일부터 20일까지 외국인들은 10조원어치의 한국 주식을 매도한 ...

    2021.04.12 07:38:39

    [해시태그 경제 용어] 동학개미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