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더라이징스타헤딩, 이직 플랫폼 ‘HEDING’ 리뉴얼 런칭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더라이징스타헤딩는 이직 플랫폼 ‘HEDING’을 21일 리뉴얼 런칭 한다.이번에 새롭게 리뉴얼 된 ‘HEDING’은 새로운 구직 트렌드인 ‘이직’에 초점을 맞추고, 플랫폼 이용자의 편의에 맞춘 디자인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기존에 제공되던 공고 공유, 이직 보상금 기능이 유지되는 것은 물론, HEDING 이력서, 동료 평판, 이직톡 등 새로운 기능과 서비스가 제공된다.먼저, HEDING 플랫폼을 이용하는 구직자들이 더욱 쉽고 간편하게 이직을 준비할 수 있도록, 자신의 이력과 경력이 자동으로 작성되는 HEDING 이력서, 경력증명 통합 발급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4대 보험과 연계되어 공신력이 보장된 HEDING 이력서는 기업 채용 담당자와 헤드헌터가 열람 가능하고 이직 제안을 받을 수 있다. HEDING 이력서 작성시 제공하는 평판 시스템은 지인 및 동료와 서로의 평판을 작성 할 수 있어 향후 자신의 커리어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설계됐다.또한, 이전보다 구직자가 더 많은 채용 공고를 찾고 지원할 수 있도록 디자인을 더욱 직관적으로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채용담당자들에게 제공하는 기업회원 서비스는 채용공고를 등록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플랫폼 내 인재DB를 제공하여, 더욱 적합한 인재를 손쉽게 찾고 후보자를 관리할 수 있게 됐다.박규태 더라이징스타헤딩 대표는 “이번 HEDING 리뉴얼은 ‘이직’을 키워드로 구직자와 구인자가 더욱 적합한 포지션과 인재가 매칭 될 수 있는데 초점을 맞추고 노력을 기울였다”며 “이번 리뉴얼을 통해 HEDING 플랫폼 이용자들의 성공적인 이직을 이끌어, 개인과 기업이 동반성장 할 수 있게

    2022.11.18 09:31:18

    더라이징스타헤딩, 이직 플랫폼 ‘HEDING’ 리뉴얼 런칭
  • [WM SUMMARY]"직장인 절반 은퇴 후 월 생활비 200만∼300만 원 필요" 外

    직장인 절반 이상은 은퇴 후 월 생활비로 200만 원 이상 300만 원 미만이 필요하다는 분석이 나왔다.최근 신한은행이 발간한 ‘신한 미래설계 보고서’에 따르면 30∼59세 직장인 300명(퇴직연금 가입자)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51%가 은퇴 후 필요한 월 생활비 수준으로 ‘200만 원 이상 300만 원 미만’을 꼽았다.이어 ‘300만 원 이상 400만 원 미만’(23.7%), ‘400만 원 이상’(15.0%) 순으로 집계됐다. 적정 노후자금 규모로는 ‘5억 원 이상 10억 원 미만’(36.7%)이 가장 보편적이었다. 28.3%와 28.0%는 각 ‘3억 원 이상 5억 원 미만’, ‘10억 원 이상’이라고 답했다. 10명 중 6명 이상(64.7%)이 은퇴 후 최소 5억 원 이상의 자금이 필요하다고 여기는 셈이다.필요한 노후자금이 적지 않다 보니 은퇴 후에도 계속 일하기를 원하는 경우도 많았다. 은퇴 후 재취업을 원하는 직장인의 비율이 64.3%에 달했다. 재취업을 원하는 이유는 ‘생계 유지’가 57.0%로 가장 많았고, ‘자아실현’(23.8%) 등이 뒤를 이었다.희망하는 은퇴 연령은 ‘60세 이상 65세 미만’이라는 응답이 45.0%로 가장 많았다. ‘65세 이상 70세 미만’(20.3%), ‘55세 이상 60세 미만’(20.0%) 등의 순이었다. 은퇴 후 기대수명은 응답자의 56.0%가 ‘80세 이상 90세 미만’을 꼽았다.조사 대상자의 76.7%는 “이미 은퇴 준비를 시작했다”고 답했고, 은퇴 준비를 위한 저축 방법으로는 대다수(72.7%)가 퇴직연금을 지목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스마트한 은퇴 생활을 위해 필요한 은퇴 설계 솔루션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 보고서에는 △리서치 △쏠라이프(재무) △디지로그(비재무) 섹션

    2022.06.28 07:03:01

    [WM SUMMARY]"직장인 절반 은퇴 후 월 생활비 200만∼300만 원 필요" 外
  • 잡코리아, 전문채용관 리뉴얼…“중기·지역 일자리 매칭 지원”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취업 플랫폼 잡코리아가 전문채용관을 대폭 리뉴얼 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이번 리뉴얼을 통해 우수 중소기업과 지역 특화단지 입주기업 등에 대한 일자리 매칭을 강화했다.중소기업중앙회와 함께 운영하는 ‘이달의 우수 중소기업 일자리 전용채용관’은 상향된 우수 중소기업 기준을 적용했다. 올해 4월부터 연봉 3000만원 이상, 정규직 채용 공고만 선별해 소개한다. 공고에 등록된 중소기업은 정부,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기관에서 전문성, 발전가능성을 인정받고 신용등급, 퇴사율 등 기준을 충족한 기업이다.‘문정비즈밸리 채용관’은 지난 25일 리뉴얼 오픈했다. 서울 송파구 문정비즈밸리는 IT융합, 바이오, 녹색산업 등 약 3000개의 신성장동력산업 기업들이 입주해 있는 미래형 업무단지이다. 채용관에는 IT융합, 바이오메디컬, 콘텐츠 산업 등 신성장동력산업 분야 260여개 기업이 입점했다. 채용관에서는 IT, 영업, 디자인 등 다양한 직무에 대한 채용공고, 채용관 참여기업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다.이 외에도 잡코리아는 △가족친화인증기업 채용관 △강소기업 채용관 △일학습병행 채용관 △IT여성인재 채용관 △우수 방산기업 채용관 △전역장병 우대채용관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 채용관을 운영하고 있다.잡코리아 관계자는 “전문채용관을 통해 구인 기업에게는 능력과 의지를 갖춘 청년인재를, 구직 청년에게는 맞춤형 일자리를 소개해 우수 기업의 일자리 매칭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업과 구직자 모두에게 편리하고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jinho2323@hankyung.com

    2022.04.28 10:27:13

    잡코리아, 전문채용관 리뉴얼…“중기·지역 일자리 매칭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