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리뷰] "휴대폰의 본질은…" 애플 '아이폰14프로맥스' 직접 써보니

    "좋아, 다 좋은데…이렇게 크고 무거워도 될까?"애플이 지난 7일 국내 공식 출시한 아이폰14 시리즈. 전면 디스플레이에 새로운 디자인을 도입하고, 혁신 기능을 대거 탑재했다는 것이 이번 신작의 특징이다. '한경비즈니스'가 11~14일까지 약 4일간 최상위 모델 '14프로맥스(1TB, 딥퍼플)'를 직접 사용해보고 장단점을 알아봤다. 개선된 화면·화질·성능…똑똑한 스마트폰 나왔다애플은 지난 7일 아이폰14 시리즈를 정식 출시했다. 이번 라인업은 △6.1인치 아이폰14·14프로 △6.7인치 아이폰14플러스·프로맥스 등이다. 실제 사용해본 '아이폰14프로맥스'는 4가지 신제품 중에서도 최고 사양의 모델이다. 가장 먼저 경험한 장점은 '디스플레이'다. 직전 아이폰까지 유지해온 노치(어둡게 처리된 테두리) 대신 새로운 소통 방식을 제공하는 '다이내믹 아일랜드' 디자인을 적용했다. 현재 사용하는 앱을 화면 이동 없이 볼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음악 감상 앱을 사용하면 다이내믹 아일랜드에서 현재 재생 중인 음악을 확인할 수 있는 표지 이미지가 표시된다. 다이내믹 아일랜드를 한번 터치하면 화면이 상단부분으로 확대돼 다음 곡으로 넘어가거나 일시 정지가 가능하다. 두번 터치하면 음악 앱으로 자동 전환된다.2개 이상의 앱을 사용할 때도 편리하다. 음악 감상 앱을 사용하면서 타이머를 설정할 경우 다이내믹 아일랜드가 두개로 갈라진다. 터치를 통해 현재 사용 앱을 확인할 수 있고, 쉬운 화면 전환도 지원된다. 또한, 디스플레이의 120Hz 주사율(1초에 사용하는 디스플레이 프레임 수)은 화면이 매끄럽게 동작할 수 있도록 한다. 카

    2022.10.14 15:21:54

    [리뷰] "휴대폰의 본질은…" 애플 '아이폰14프로맥스' 직접 써보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