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2022 베스트 증권사] 다시, 하나증권의 시대

    [2022 상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한경비즈니스는 1998년부터 한국 최고의 증권사와 애널리스트를 선정하는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무려 24년에 달하는 이 기록은 한국 증권사의 흥망성쇠, 또 우수 애널리스트를 담은 기록이기도 하다.이번 ‘2022 상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에는 리서치와 법인영업의 실제 서비스 수요자인 연기금·자산운용사·공제회·은행·보험·투자자문사의 펀드매니저 1058명이 참여했다. 자본 시장의 흐름을 반영하며 한국의 대표 리서치 평가로 자리 잡은 한경비즈니스의 조사 결과를 공개한다. '리서치 명가' 하나증권의 역사올해도 치열했다. 상위 12개 증권사가 순위 다툼을 벌인 끝에 3개사의 순위가 상승했고 3개사는 하락했다.특히 톱3의 순위가 모두 바뀌었다. 지난해 하반기 조사에서 NH투자증권에 1위를 내줬던 하나증권이 다시 최고의 리서치센터 자리를 탈환했다. 하나증권은 이번 조사에서 리서치 평가 12.5점(부문 1위), 법인영업 평가 11.18점(부문 3위)을 받아 총 23.68점으로 종합 1위(대상)를 차지했다.지금은 1위가 익숙한 하나증권이지만 2010년대 초반 까지만 해도 별 볼 일 없었다. 후발 주자 가운데 하나였다. 하지만 2013년 ‘리서치 강화’를 기치로 내건 뒤 빠르게 성장했다. 많은 증권사가 비용이 많이 든다며 리서치 조직을 축소했지만 하나증권은 다른 길로 갔다. 리서치 인력을 늘렸다. 중견 애널리스트들에게 권한을 주고 신진 애널리스트의 육성에도 힘썼다. 법인영업과의 협업도 강화했다. 베스트 증권사에 선정되기 위해서는 리서치와 법인영업 모두 뛰어

    2022.07.16 06:00:07

    [2022 베스트 증권사] 다시, 하나증권의 시대
  • “컨센서스·제품믹스·DR5, 뭔 말이죠?”…신한금융투자 투자연구소 오픈

    신한금융투자는 리서치센터의 리포트를 고객의 일상 언어 형식으로 재구성한 ‘투자연구소’를 오픈했다고 9일 발표했다.신한금융투자 투자연구소는 리서치센터가 발간한 리포트 중 유의미한 자료를 선정해 문답 형식이나 블로그 포스팅 등 개인이 일상에서 사용하는 언어로 재구성해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최근 늘어난 MZ세대(밀레니얼+Z세대) 초보 투자자의 눈높이에서 기존 리포트를 재가공해 투자 정보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췄다. 금융 투자회사의 핵심 콘텐츠인 리서치센터의 투자 정보를 고객 언어화·시각화함으로써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는 게 신한금융투자의 설명이다.신한금융투자 투자연구소는 신한금융투자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MTS) ‘신한알파’에서 메뉴-투자정보-신한리포트-투자연구소 순으로 들어가거나 ‘신한금융투자 공식 네이버 포스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신한금융투자 관계자는 “최근 투자 정보를 전달하는 다양한 수단이 등장하고 있지만 텍스트가 지닌 가치는 무엇보다도 크다”며 “투자자의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최은석 기자 choies@hankyung.com최은석 기자의 다른 기사가 궁금하다면 본 문단을 클릭한 후 기자 페이지에서 ‘구독’을 눌러 주세요. 증권, 제약·바이오, 철강, 조선 업종 등에서 나오는 재테크 정보를 실시간으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2021.08.09 09:59:08

    “컨센서스·제품믹스·DR5, 뭔 말이죠?”…신한금융투자 투자연구소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