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일본, 서비스 형 ‘디지털 화폐’ 첫 시험 발행

    FINTECH NEWS 편집자 주 매일 달라지는 금융의 신세계를 조명함으로써 혁신 기술과 금융 산업이 만난 이달의 핀테크 관련 국내외 뉴스를 소개한다.일본 주요 은행과 대기업 등 74곳이 참여하는 협의체인 ‘디지털화폐포럼(Digital Currency Forum)’이 디지털 화폐인 ‘DCJPY(가칭)’를 시험 발행하고 이르면 2022년 하반기에 실용화한다는 계획이다.일본 디지털화폐포럼에 따르면 참여 기업에는 일본의 메가뱅크 미쓰비시(UFJ)은행, 미즈호은행 등 금융기관과 일본을 대표하는 통신사업자인 NTT그룹, JR동일본(철도), 일부 지방자치단체 등이 포함됐다.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한 ‘DCJPY’는 은행 예금을 기초로 발행되며 기업 간 송금과 결제, 전력 거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제적으로 실험이 진행될 예정이다.이처럼 대기업이 적극적으로 디지털 화폐를 발행하려는 데는 기존 기업 간 결제의 비효율성을 해소하기 위한 목적이다.일본은 기업 간 거래에서 은행을 통한 송금 등을 온라인으로 간소화했지만 여전히 디지털화가 크게 뒤처져 있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특히 거래 이후 실제 현금의 인출까지 많은 기간이 소요되고, 기업의 자금 회전과 운용에 대한 어려움이 가중되고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디지털화폐포럼은 ‘DCJPY’를 ‘엔화 기준, 민간이 발행하는 2층 구조를 가진 디지털 화폐’라고 정의했다. 또한 이는 ‘서비스형 결제(Digital Payment as a Service)’를 위한 출발점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디지털화폐포럼 관계자는 “‘DCJPY’가 현재 세계 각국에서 선보이거나 준비하고 있는 스테이블 코인(Stablecoin)이나 중앙은행 발행 디지털 화폐(Central Bank Digi

    2021.12.27 12:35:48

    일본, 서비스 형 ‘디지털 화폐’ 첫 시험 발행
  • 마이데이터, 똑똑한 금융 비서가 온다

    개인정보를 원하는 곳에 한데 모아 사용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본격화한다. 이미 금융 부문에서는 시범 서비스가 시작됐고, 공공 분야에서도 개정법이 시행됨에 따라 행정정보를 활용한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출현한다. 마이데이터는 소비자가 자신의 신용정보나 금융상품을 자유자재로 관리할 수 있는 생태계가 도래했음을 의미한다.은행이나 보험사, 카드사 등에 흩어져 있는 금융정보를 제한 없이 접근이 가능해지고, 금융사는 이 데이터를 융합해 특화된 정보관리나 자산관리, 신용관리 서비스를 내놓을 수 있다.금융뿐 아니라 각종 정부 단위 사업과 유통, 통신, 가전, 부품·소재에 이르는 전후방 산업 모두에 이제 데이터를 자유롭게 융합하고 활용할 수 있는 데이터 사회로 진입하게 된다.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 전송 환경을 소비자가 능동적으로 선택하고, 자기 결정권을 행사할 수 있게 된 것이다. 5대 금융지주사, 마이데이터에 사활 걸어마이데이터 서비스에 가장 먼저 진입한 곳은 은행이다. 국내 지주사는 은행 계열사와 함께 주요 계열사를 초연결해 차별화한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사활을 건다. 가장 적극적으로 나선 곳은 KB금융그룹이다.KB금융그룹은 주요 계열사 중심으로 내년 1분기 중에 ‘KB 마이데이터 유니버스’를 선보인다. 각 계열사의 강점을 살린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되 외부 플랫폼과 제휴, 연결성과 확장성을 극대화한다. KB국민은행, KB국민카드, KB캐피탈이 2021년 말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공개한다. 2022년 1분기 중에는 KB증권과 KB손해보험도 합류한다.마이데이터 제공 플랫폼은 최근 리뉴얼한 KB스타뱅킹이다. 또 KB

    2021.12.24 09:10:30

    마이데이터, 똑똑한 금융 비서가 온다
  • 결제 산업 지각변동…마이페이먼트 사업 확대

    정부가 마이데이터 산업에 시동을 걸면서 결제 산업에도 대대적인 지각변동을 예고했다. 마이데이터 서비스의 또 다른 핵심 산업인 ‘마이페이먼트(MyPayment)’다. 지급지시서비스업을 의미한다. 쉽게 말해 소비자가 결제자금을 보유하고 있지 않아도 결제할 수 있는 핀테크 기반 혁신 서비스다. 정부는 올 하반기 마이페이먼트 사업 확대를 위해 지급결제개시서비스사업자(PISP) 라이선스제를 도입한다. 소비자는 로그인 한 번만으로 ...

    2021.04.10 07:03:03

    결제 산업 지각변동…마이페이먼트 사업 확대
  • 결제 산업 지각변동…'PISP 서비스' 온다

    정부가 마이데이터 산업에 시동을 걸면서 결제 산업에도 대대적인 지각변동을 예고했다. 마이데이터 서비스의 또 다른 핵심 산업인 ‘마이페이먼트(MyPayment)’다. 지급지시서비스업을 의미한다. 쉽게 말해 소비자가 결제자금을 보유하고 있지 않아도 결제할 수 있는 핀테크 기반 혁신 서비스다. 정부는 올 하반기 마이페이먼트 사업 확대를 위해 지급결제개시서비스사업자(PISP) 라이선스제를 도입한다. 소비자는 로그인 한 번만으로 ...

    2021.03.25 14:30:18

    결제 산업 지각변동…'PISP 서비스' 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