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2022 CJ 씨앗 스타트업 CEO] 무선 센서로 사고 위험 줄이는 스마트 솔루션 기업 ‘모넷코리아’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 모넷코리아는 맞춤형 디지털트윈 플랫폼 서비스 제공하는 스타트업이다. 염정훈 대표(39)가 2018년 8월에 설립했다. 염 대표는 “80여종의 저전력 무선 센서를 개발했다”며 “모넷코리아는 정밀 무선 센서로 산업 현장에서 모니터링이 필수적인 진동, 압력, 전기신호, 유독가스, 각종 환경정보까지 실시간 관제 플랫폼을 제공해 줌으로써 사고 위험을 줄여주는 스마트 솔루션 기업”이라고 소개했다. 지난 9월 30일 서울시 용산구에서 염 대표를 만났다.창업 아이템에 대한 소개를 부탁한다.“모넷코리아는 80여 종의 무선 센서와 연동 플랫폼을 서비스한다. 이 서비스는 어떤 분야에도 유연하게 접목할 수 있다. 적용 분야로는 공장, 인프라, 물류, 건설, 빌딩, 농축산 등이 있다. 실시간 모니터링 솔루션을 통해 통합관제, 설비 효율화, 사전 사고 예방 등 다양한 부가가치를 창출한다. 예를 들어 타워크레인에 진동 및 기울기 센서를 부착해 이상 진동이 얼마나 발생하는지, 작업 횟수 및 강도는 얼마나 되는지, 크레인이 과도하게 기울어지지 않았는지를 확인해주는 식이다. 아파트나 교량, 공장 건설 시 수온 센서를 부착해 시멘트 양생 온도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날짜·시간별로 감지 값을 빅데이터화 할 수도 있다. 여름철 폭염경보, 시멘트 강화 갈탄 작업 중 일산화탄소 중독 여부 등 다양한 이상 감지도 가능하다.”아이템의 경쟁력을 꼽자면고유의 알고리즘을 통하여 시중 무선 센서중 가장 안정적이고 뛰어난 성능을 자랑한다. 데이터 유실이나 신호 끊김이 발생하지 않고 한번 설치 후 재방문이 필요 없을 정도로 유지관리가 편하다. 또한 “모넷코

    2022.11.15 01:33:58

    [2022 CJ 씨앗 스타트업 CEO] 무선 센서로 사고 위험 줄이는 스마트 솔루션 기업 ‘모넷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