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강다윗 한바이오 회장 “1~2년 안에 세포 활용한 모발 재생 기술 나옵니다”

    [인터뷰] 탈모는 인류가 풀지 못한 오랜 과제 중 하나다. 관련 케어 제품 등이 출시돼 있지만 탈모를 근본적으로 해결하는 방법은 아직 없다. 제약·바이오업계에 따르면 증상이 시작되지 않은 유전성 잠재 환자를 포함한 한국의 탈모 환자 수는 약 1000만 명으로 추정된다. 자기 머리카락의 뿌리를 미리 보관했다가 모판에 모를 심듯 원할 때마다 이식할 수 있다면 어떨까. 세계 최초로 모발 1모를 최대 3만 모로 대량 배양하는 기술 개발...

    2021.04.06 07:09:01

    강다윗 한바이오 회장 “1~2년 안에 세포 활용한 모발 재생 기술 나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