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 시상식 개최…하나증권 대상 등 2관왕 수상

    [2022 상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 한국경제매거진 '한경비즈니스'가 선정한 ‘2022 상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 시상식이 19일 서울 중림동 한국경제신문사 사옥에서 열렸다.이날 하나증권은 ‘베스트 증권사 대상’과 ‘베스트 리서치’ 2관왕을 차지했다. NH투자증권은 ‘베스트 증권사 최우수상’과 ‘베스트 법인영업’을, 신한금융투자는 ‘베스트 증권사 우수상’을 수상했다.삼성증권은 ‘베스트 증권사 리서치 혁신상’을, 다올투자증권은 ‘베스트 증권사 골든불상’을 받았다.베스트 애널리스트 역시 하나증권이 37개 부문별 평가에서 9관왕을 차지하며 베스트 증권사의 면모를 보였다. 이어 신한금융투자가 부문별 평가에서 8관왕을 차지하며 뒤를 바짝 쫓았다.‘베스트 증권사 대상’ 수상자인 이은형 하나증권 대표 겸 하나금융그룹 글로벌부회장은 “어려운 시장 환경 속에서의 이번 수상은 하나증권의 모든 구성원이 손님에게 진심으로 다가서고자 노력한 점을 인정해주시는 자리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손님에게 더 가깝고, 더 신뢰 받고, 손님의 가치를 소중히 여기는 하나증권이 되도록 더욱 정진하겠다”고 밝혔다. 한경비즈니스는 1998년부터 한국 최고의 증권사와 애널리스트를 선정하는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24년 역사를 자랑하는 이 조사는 한국 증권사의 흥망성쇠와 우수 애널리스트의 발자취를 담은 기록이다.이번 ‘2022 상반기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에는 리서치와 법인영업의 실제 서비스 수요자

    2022.07.19 14:27:18

    ‘베스트 증권사·애널리스트’ 시상식 개최…하나증권 대상 등 2관왕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