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주유소에서 핫도그 먹고 중고거래까지” 현대오일뱅크 ‘블루픽’ 론칭

    현대오일뱅크가 뉴욕핫도그앤커피와 합작해 주유소에 특화된 소형 프랜차이즈 브랜드 ‘블루픽(Blue Pick)’을 신규 론칭했다. 뉴욕핫도그앤커피는 2002년 설립된 뉴욕식 핫도그와 커피 전문점으로 현재 전국 100여개 매장을 운영 중이다.블루픽은 현대오일뱅크 주유소의 편의 서비스를 총칭하는 브랜드다. 주유소에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기존 브랜드가 입점하는 방식이 아닌 신규 브랜드를 론칭하는 전략을 택했다.현대오일뱅크는 주유소 입지와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향후 다양한 편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블루픽은 현대오일뱅크만의 새로운 서비스를 개발해 도입하고 최근 소비 트렌드에 맞춰 포장과 배달 위주로 구성된다.블루픽은 올해 4월 올림픽셀프주유소에서 1호점을 열었다. 현재 무인 편의점, 핫도그·커피 테이크 아웃과 더불어 무인 택배함 및 택배 발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세탁 대행서비스도 도입할 예정이다.현대오일뱅크는 직영 주유소를 중심으로 사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향후 자영주유소까지 진출할 계획이다. 현대오일뱅크는 정유사 중 가장 많은 직영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어 브랜드 확장에 유리한 조건을 가지고 있다.현대오일뱅크는 7월 보너스카드 애플리케이션(앱) ‘블루(BLUE)’ 내 중고마켓 플랫폼 ‘블루마켓’도 출시했다. 블루마켓은 보너스카드 회원이라면 별도의 인증이나 절차 없이 전국 352개의 직영 주유소를 이용해 안전하게 중고물품을 거래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다.블루마켓이 내세운 경쟁력은 안전과 접근성이다. 사통팔달 요지에 위치한 주유소는 거래 장소를 정하기 쉽고, 사업장 내 CCTV나 관리자

    2021.07.30 08:13:19

    “주유소에서 핫도그 먹고 중고거래까지” 현대오일뱅크 ‘블루픽’ 론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