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무장애 스마트시티 플랫폼 서비스 스타트업 ‘엘비에스테크’

    [한경잡앤조이=이진호 기자/김하진 대학생 기자] 엘비에스테크(LBS Tech)는 시각장애인 등 교통약자를 위한 내비게이션을 만드는 스타트업이다. 이시완 대표(46)가 2017년 초에 창업했다. 엘비에스테크는 보행약자 및 교통 약자의 이동권을 개선하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LBS TECH의 LBS는 위치기반 서비스(Location Based Service)의 약자로, 전 세계 10억 명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개선에 대한 의지를 담고 있다. 이 대표는 “서비스의 설계부터 개발까지 전 과정에 장애인이 직접 참여한다는 점에서 현장성이 강한 서비스”라고 말했다.대표 서비스는 G-EYE다. G-EYE는 전맹 또는 저시력 시각장애인을 위한 보행 내비게이션 및 비대면 주문·결제를 제공한다. 엘비에스테크는 G-EYE Wheel 서비스를 통해 휠체어를 이용하는 지체장애인의 이동편의를 향상시켰다. “아이템을 개발할 때 인터페이스와 데이터베이스에 집중했습니다. 핸드폰 사용에 어려움이 있는 시각장애인을 위해 소리나 진동을 활용한 출력이 가능하도록 인터페이스에, 지체장애인의 경우에는 다닐 수 있는 보행로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핵심이라 데이터베이스에 중점을 뒀습니다.”엘비에스테크의 경쟁력은 ‘사용자를 위한 최적화 서비스’이다. 이 대표는 “주 1회 이상은 장애인이 참여해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며 “실 사용자를 위해 현장에서 결과를 만드는 게 핵심”이라고 말했다. 투자 유치 계획에 대해 이 대표는 “현재까지는 받지 않고 있으나 내후년 쯤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프로젝트 과정에서 투자를 받지 않은 이유에 대해 “무리해서 하기보다는 시장에서

    2022.09.27 20:51:09

    무장애 스마트시티 플랫폼 서비스 스타트업 ‘엘비에스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