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매거진한경

  • '스톡옵션 먹튀' 카카오 임원, 상장 후 1년간 주식 못 판다

    카카오 공동체 얼라인먼트센터(Corporate Alignment Center, CAC, 센터장 여민수)는 전 계열사 대상 임원 주식 매도 규정을 마련하고 이를 즉시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규정에 따르면 앞으로 카카오 계열 회사의 임원은 상장 후 1년 간 주식을 매도할 수 없다. 스톡옵션 행사를 통해 받은 주식에도 예외 없이 매도 제한을 적용한다. 적용 시점은 증권신고서 제출일로부터 상장 후 1년까지다. CEO의 경우 매도 제한 기간을 1년이 아닌 2년으로 더욱 엄격하게 제한한다. 임원들의 공동 주식 매도 행위도 금지된다.이번 조치는 앞서 카카오페이의 류영준 대표와 신원근 대표 내정자 등 이 회사 임원 8명이 스톡옵션 '먹튀' 논란에 휩싸인 데 따라 만들어졌다. 이들 임원들은 회사 상장 약 한 달 만인 지난달 10일 스톡옵션으로 받은 주식을 매각해 878억원의 차익을 챙겼다. 논란이 가열되자 류 대표는 작년 11월 25일 차기 카카오 대표로 내정된지 47일만인 이달 10일 내정자에서 자진 사퇴했다.카카오는 또 상장사 임원 주식 매도에 대한 사전 리스크 점검 프로세스를 신설했다. 앞으로 임원이 주식을 매도할 경우 1개월 전 매도 수량과 기간을 미리 공동체 얼라인먼트센터와 소속 회사의 IR팀 등에 공유해야 한다. 주식 매도 규정은 계열사를 이동해 기존 회사의 임원에서 퇴임하더라도 적용된다.이번 규정을 마련한 공동체 얼라인먼트센터는 지속가능한 성장 관점에서 카카오 전 계열회사 전략방향을 조율하고 지원하는 역할을 맡는다. 카카오의 사회적 역할에 대해 고민하고, 경영진과 임직원들의 윤리 의식 강화와 리스크 방지를 위한 다양한 방안을 고민하고 적용할 계획이다.카카오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성장을

    2022.01.14 16:33:39

    '스톡옵션 먹튀' 카카오 임원, 상장 후 1년간 주식 못 판다
  • 8퍼센트, 임직원 대상 스톡옵션 제공···테크리더 등 9개 직무 채용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온라인투자연계금융 서비스 8퍼센트를 운영 중인 에잇퍼센트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스톡옵션을 부여하고, 9개 직무의 인재를 채용한다.채용 분야는 ▲테크 리더 ▲파이썬 개발자 ▲프론트엔드 개발자 ▲프로덕트 디자이너 ▲CRM 마케터 ▲콘텐츠 마케터 ▲재무팀장 ▲데이터분석 ▲기관영업이다. 테크 리더는 8퍼센트의 예비 CTO로서 시스템 고도화를 이끌고 개발자 육성을 총괄하게 된다. 직무에 따라 스타트업과 금융권 재직 경험자를 우대한다. 이와 함께 8퍼센트는 중금리 대출, 대체 투자를 비롯해 신규 프로젝트를 추진할 인재들에게 성장에 따른 수혜를 나눌 계획이다.지난달 30일 주주총회를 통해 6개월 이상 재직 임직원을 대상으로 스톡옵션 추가 부여를 결정했다. 신규 입사자들 또한 재직 기간과 기여도에 따라 스톡옵션을 정기적으로 부여한다. 행사가는 주당 100원(액면가)이며, 대상 임직원은 부여 시점 2년 이후 행사할 수 있다. 에잇퍼센트는 이번 스톡옵션 부여 결정을 신산업 개척에 앞장서 회사의 성장에 기여한 임직원들의 노고에 보답하고, 새로운 도약을 위한 동기부여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8퍼센트는 임직원의 자기 개발과 회사의 동반 성장을 위해 ▲유연 근무제 ▲리프레시 휴가(3년 근속 시 2주 유급 휴가 및 100만원 지급) ▲도서구입, 사내 스터디 및 외부 교육 프로그램 제공 ▲종합건강검진 지원 등 다양한 복리 증진 제도를 운영한다.이효진 에잇퍼센트 대표는 "8퍼센트가 꾸준히 성장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우리 임직원들의 헌신 덕분이다. 앞으로도 8퍼센트는 가계 부채 절감과 함께 소상공인들께서 고용을 늘릴 수 있는 마중물이 될

    2021.12.06 12:58:24

    8퍼센트, 임직원 대상 스톡옵션 제공···테크리더 등 9개 직무 채용
  • 뱅크샐러드, 개발·PM직군 채용에 최소 1억원 스톡옵션 내걸었다···두 자릿수 채용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뱅크샐러드가 올 12월 마이데이터 본격화를 앞두고 인재 확보를 위한 신규 채용 패키지를 공개했다. 뱅크샐러드는 개발, PM 직군의 신규 입사자에 한해 1.5배 연봉 상승의 파격 조건을 내걸었다. 특히 개발 직군의 최소 연봉은 6,000만원부터 시작하며, 리드급의 경우 최소 1억원 규모의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도 주어진다. 마이데이터 시행을 위한 API 적용 의무화가 내년 1월로 다가온 가운데, 뱅크샐러드는 마이데이터 시장 내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공격적인 채용에 나선다. 고객과 데이터에 관한 진정성을 바탕으로 높은 성과를 보여줄 수 있는 인재 확보에 중점을 두고 있으며, 채용 인원은 두 자릿수가 될 전망이다. 8월 시작한 ‘뱅크샐러드 키메이커 캠페인’은 “아무도 풀지 못했던 문제를 함께 해결할 키메이커를 찾습니다(Make the Key to Change History)”라는 슬로건 아래 리드급 개발자 채용을 시작했으며, 이번 신규 채용 패키지 공개를 계기로 전체 채용으로 확대 진행한다. 입사 지원은 뱅크샐러드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서류 전형 합격자에 한해 유선 인터뷰 혹은 사전과제를 거쳐 면접이 진행된다. 뱅크샐러드 관계자는 “뱅크샐러드의 합류 구성원에게는 회사의 성장과 이익을 공유할 수 있는 업권 최고의 처우와 근무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며, “뱅크샐러드와 함께 마이데이터 시장의 혁신을 만들어 갈 지원자의 도전을 기다린다”고 말했다. khm@hankyung.com 

    2021.09.13 11:00:10

    뱅크샐러드, 개발·PM직군 채용에 최소 1억원 스톡옵션 내걸었다···두 자릿수 채용
  • 뱅크샐러드, 업계 최고 연봉·최소 1억원 스톡옵션 내걸고 리드급 개발자 채용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뱅크샐러드가 '키메이커 캠페인’를 통해 최소 1억원의 스톡옵션을 내건 리드급 개발자 채용에 나선다. 키메이커 캠페인은 “아무도 풀지 못했던 문제를 함께 해결할 키메이커를 찾습니다(Make the Key Changing History)”라는 슬로건 아래 캠페인 지원을 통한 입사자에게는 업계 최고 수준의 연봉과 최소 1억 원의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이 지급된다.올 9월까지 진행되는 채용 캠페인은 경력이나 연차에 상관없이 경력직 인재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채용 분야는 △웹 △iOS △안드로이드 △서버 등 총 4개 분야이며, 제품에 대한 오너십을 가지고 고객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제품 개발을 주도적으로 이끌어갈 개발 인재를 대거 영입하여 마이데이터 업계 리딩을 위한 기술 기반을 다지겠다는 계획이다.입사지원은 뱅크샐러드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며, 서류 전형 합격자에 한해 유선 인터뷰 혹은 사전과제를 거쳐 면접이 진행된다. 자세한 전형 절차는 지원 분야에 따라 상이하다.심진경 뱅크샐러드 채용팀 리드는 "이번 캠페인은 고객 중심으로 사고하고 임팩트를 만들어 나갈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해 마련했다”며 “입사자는 최소 1억 원의 스톡옵션 외에도 축적된 노하우와 데이터 기술력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고객 중심의 다양한 서비스를 만들어 온 뱅크샐러드의 개발자 채용 캠페인에 많은 관심과 도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강홍민 기자 khm@hankyung.com 

    2021.08.18 09:42:49

    뱅크샐러드, 업계 최고 연봉·최소 1억원 스톡옵션 내걸고 리드급 개발자 채용
  • 모바일 게임 매출 1위 찍은 카카오게임즈, 360명 임직원 대상 스톡옵션 부여한다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카카오게임즈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을 부여한다. 카카오게임즈는 회사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함께 애써준 임직원들의 노고에 대한 격려와 보상의 의미로, 정규직 재직자를 대상으로 주식매수선택권을 지급한다고 19일 공시했다. 카카오게임즈는 총 360명을 대상으로 1인당 각각 600주의 주식매수선택권을 균등 부여한다. 행사가는 76,700원이고, 총 부여 주식 수는 216,000주이다. 회사 측은 “앞으로도 지속 성장을 위해 같이 노력한 임직원들에게 동기를 부여하고, 성과에 기여한 구성원들과는 결실을 나눌 수 있는 기업 문화를 만들기 위해 고민 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작년 9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카카오게임즈는 지난 6월 말 출시한 ‘오딘: 발할라 라이징’으로 모바일게임 매출 순위 1위에 오르며 성과를 이어가고 있으며, 최근 글로벌 스포츠 커뮤니케이션 전문 기업 세나테크놀로지 인수 등을 통해 신사업 확장을 꾀하고 있다. khm@hankyung.com 

    2021.07.19 16:17:56

    모바일 게임 매출 1위 찍은 카카오게임즈, 360명 임직원 대상 스톡옵션 부여한다
  • 개발자 블랙홀 된 '네카라쿠배당토'…치솟는 몸값에 중소업계 '한숨'

    [비즈니스 포커스] 게임업계를 시작으로 연일 쏟아지는 개발자 연봉 인상 소식에 업계가 들썩이고 있다. 지난해 언택트(비대면) 비즈니스의 성장으로 거둔 이익을 인재들에게 환원함으로써 동반 성장하겠다는 취지로 여겨진다. 하지만 중소·중견기업 개발자들에겐 최근의 현상은 그저 ‘그림의 떡’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처우의 양극화가 심해진다면 중소기업들이 개발자를 채용하는 것이 더더욱 힘들어질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

    2021.03.18 07:08:01

    개발자 블랙홀 된 '네카라쿠배당토'…치솟는 몸값에 중소업계 '한숨'
  • 와디즈, 포괄임금제 폐지… 전직원에 스톡옵션 준다

    [한경잡앤조이=이도희 기자] 와디즈가 포괄임금제를 폐지했다고 3일 발표했다. 포괄임금제란 연장, 휴일, 야간 근로 등 시간외 업무에 대한 수당까지 급여에 포함해 일괄 지급하는 제도다. 한국경제연구원이 2019년 조사한 포괄임금제 운용 실태 결과에 따르면, 국내 주요 대기업의 절반 이상(57.9%)가 포괄임금제를 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와디즈는 포괄임금제를 폐지하면서 주40시간제를 도입하며 일하는 방식에도 변화를 꾀한다. 구성원들의 ...

    2021.02.04 13:35:54

    와디즈, 포괄임금제 폐지… 전직원에 스톡옵션 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