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Start-up Invest] 창업 4년 반 만에 1천억 원 가치 인정···뽀득, 330억원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

    [한경잡앤조이=강홍민 기자] 식기 렌탈 세척 서비스 뽀득이 330억원 규모의 시리즈B 투자를 유치했다. 뽀득은 차별화된 세척 기술력과 관련 인프라스트럭처 등을 높이 평가받아 창업 후 4년 반 만에 1천억 원이 넘는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번 투자는 산업은행의 주도로 진행됐으며, KB인베스트먼트, DSC인베스트먼트, 닷커넥트 파트너스와 기업은행, 하나금융투자도 참여했다. 이번 투자는 지난해 1월 시리즈A 투자 유치 이후 약 1년 4개월 만으로, 뽀득은 누적 투자금액 380억원을 달성했다.뽀득은 2017년 8월 설립된 렌탈·세척 서비스 스타트업이다. ▲일회용품을 다회용 식기로 대체하는 ‘뽀득 에코’ ▲요식 사업장에 설거지 및 식기 렌탈 서비스를 제공하는 ‘뽀득 비즈’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살균 소독된 식기를 렌탈하는 ‘뽀득 키즈’ 등 3가지 사업이 주축을 이루고 있다.식기 렌탈·세척 사업의 핵심은 높은 생산성과 철저한 품질관리다. 그동안 대부분의 세척 및 렌탈 업체들은 일일이 육안과 수작업으로 세척상태를 점검한 만큼, 품질 관리도 어렵고 시간이 오래 걸린다는 한계가 있었다. 반면 뽀득은 세척 절차를 완전 자동화해 생산성과 효율성 모두를 확보했다. 뽀득은 자사 ‘클린 테크 센터’를 통해 직접 개발한 자동화 기술을 적용해 하루 약 40만 개의 식기를 공급 중이다. 또한 자체 구축한 배송망을 통해 세척을 마친 식기를 수도권 전역에 빠르게 공급하고 있다. 여기에 반도체 공정에서만 사용되는 정밀 검수 시스템인 '비전 검수'를 도입해 품질 관리에도 집중했다.뽀득은 이번 투자 유치 자금을 연구개발(R&D)과 생산설비 확충에 사용할 계

    2022.06.21 16:31:08

    [Start-up Invest] 창업 4년 반 만에 1천억 원 가치 인정···뽀득, 330억원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