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베스트 애널리스트 추천 종목] 속도 높이는 ‘아이폰 생태계 확장’, 뜨는 종목은

    [베스트 애널리스트 추천 종목] 8월 1일자 블룸버그에 따르면 애플은 지난해 9월 출시된 ‘아이폰13’ 판매 호조가 3개 분기 연속 이어지며 안드로이드 진영의 소비자들을 대거 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특히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에서 아이폰으로 넘어온 소비자 수가 기록적인 수준을 달성해 2분기 아이폰 매출이 전년보다 2.8% 증가한 407억 달러(약 53조원)로 시장 예상을 웃돌았다고 직접 밝혔다. 이는 애플 전체 매출의 49% 규모다.애플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실적 가이던스를 제시하지 않고 있다. 하지만 쿡 CEO는 전화 회의를 통해 “3분기 매출 증가세가 가속화할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이는 삼성전자·오포·비보·샤오미 등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업체들이 올해 스마트폰 판매량 전망치를 전년 대비 3~10% 하향 조정하는 것과는 상반된 것이다.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카메라 모듈, 렌즈 등 ‘아이폰14’ 관련 핵심 부품 업체들의 아이폰14 초기 수주 물량을 고려하면 아이폰14 초도 물량은 지난해 아이폰13의 초도 물량인 8200만 대보다 15% 증가한 9300만 대로 예상된다. 경기 침체 우려와 글로벌 부품 공급 차질이 지속되는 상황을 따져보면 애플은 아이폰14 초기 수요에 대해 상당한 자신감을 갖고 있는 것이다.이는 전 세계적으로 아이폰 교체를 고려하는 대기 수요가 7억 대로 예상되는 한편 8월 현재 중국 유통 업체의 아이폰14 주문량이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하고 있기 때문이다.애플이 올해 9월 출시될 아이폰14 초기 수요에 상당한 자신감을 갖고 있는 이유는 15년간 구축된 생태계에 경쟁력이 붙고 아이폰 누적 판매 대수 19억 대

    2022.08.10 06:00:51

    [베스트 애널리스트 추천 종목] 속도 높이는 ‘아이폰 생태계 확장’, 뜨는 종목은
  • 아이폰부터 AR 헤드셋까지…하반기 애플 신제품 미리 보기

    [비즈니스 포커스]2007년 애플이 아이폰을 세상에 선보인 지 올해로 꼭 15주년을 맞았다. 지난 15년 동안 애플의 아이폰은 단순한 스마트폰을 넘어 인류의 소통 방식과 삶을 완전히 바꿔 놓은 기기가 됐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애플은 애플 워치와 에어팟 등 다양한 디바이스들을 선보이며 시장을 혁신해 왔다. 15주년을 맞은 올 하반기, 다양한 신제품 출시를 앞둔 애플은 어떤 혁신을 선보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그래서인지 벌써부터 신제품과 관련한 전문가들의 예측도 넘쳐난다. 물론 그중에는 소비자들의 기대를 반영한 확인되지 않은 루머도 포함돼 있다. 지금까지 알려진 정보들을 통해 하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는 애플의 스마트 기기들을 미리 엿봤다.아이폰14 프로, 노치 없애고 AOD 적용블룸버그의 마크 거만 기자는 6월 27일 애플이 올 하반기 아이폰14과 아이패드를 포함해 거의 전 제품군에서 신제품을 쏟아낼 것이라고 예고했다. 거만 기자는 애플의 신제품과 관련해 80% 이상 높은 적중률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진 애플 전문가다. 그는 “올 하반기부터 출시되는 신제품들을 통해 애플의 차세대 기기들을 가늠해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애플의 역사상 가장 야심 찬 한 해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먼저 눈길이 가는 것은 단연 ‘아이폰14’이다. 예년과 마찬가지로 애플은 아이폰14을 ‘가을’에 선보일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이다. 미국의 애플 전문 매체인 ‘아이드롭뉴스’는 아이폰14 출시일이 9월 13일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아이폰 14의 구성은 이전과 약간 다르게 아이폰14(6.1인치), 아이폰14 프로(6.1인치), 아이폰14 맥스(6.7인치), 아이폰14 프로 맥스(6.7인

    2022.07.03 06:00:05

    아이폰부터 AR 헤드셋까지…하반기 애플 신제품 미리 보기